연예일반

TV리포트

'미스트롯2' 별사랑, 성민 찬스+키스 퍼포 펼친 김사은 꺾고 '올하트' 압승

김은정 입력 2021. 01. 14. 23:01 수정 2021. 01. 14. 23:05

기사 도구 모음

별사랑이 부상을 딛고 압승을 거뒀다.

이날 현역 트로트 가수 별사랑은 데스매치 상대로 아이돌 출신 김사은을 지목했다.

이에 별사랑은 눈물을 터뜨렸고 김사은은 아쉬움을 숨기지 못했다.

무대에서 내려온 김사은은 별사랑에게 축하를 전하면서도 남편 성민에게 "여보한테 미안하다. 아쉽다"면서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은정 기자] 별사랑이 부상을 딛고 압승을 거뒀다.

14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미스트롯2'에서는 본선 2라운드 '1대1 데스매치'가 펼쳐졌다. 

이날 현역 트로트 가수 별사랑은 데스매치 상대로 아이돌 출신 김사은을 지목했다. 슈퍼주니어 성민의 아내로 잘 알려진 김사은은 등장부터 마스터 군단의 관심을 끌었다.

많은 기대를 받고 등장한 별사랑은 발을 절뚝거렸다. 연습 마지막 날 부상을 당한 것. 인터뷰에서 별사랑은 "오래 준비했는데 그게 한 순간에 무너질까봐 속상하다"고 눈물을 보이면서도 "최선을 다해보겠다"는 말로 의지를 다졌다.

수진의 '한방에 훅'을 선곡한 별사랑은 음악이 시작되자 끼를 발산하며 밝은 분위기를 이끌었다. 부상 당한 발로 여러가지 아크로바틱을 선보이며 무대를 화려하게 채운 별사랑은 마스터들을 매료하며 큰 박수를 받았다.

이에 대적하는 김사은은 혜은이 원곡의 '진짜진짜 좋아해(심수봉ver)'을 선곡했다. 그리고 비장의 카드 남편 찬스를 사용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성민이 직접 무대에 올라 김사은과 농익은 퍼포먼스를 선보인 것.

성민은 아내 김사은과 거침없는 스킨십 및 리얼 키스를 선보이며 부부가 아니면 만들 수 없는 찐득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이에 마스터들은 물론 참가자 대기실에서는 "애들은 눈 가려" 등 한바탕 소동이 일었다.

두 사람의 무대가 끝난 후 장윤정은 평가를 내렸다. 별사랑에 대해서는 "노래를 잘해서 놀랬다"면서 "이찬원이 '진또배기' 불러서 확 인기를 끌었듯 데스매치에서 TOP5에 들어갈 수 있을 거라 예상한다"고 극찬했다.

이어 김사은에 대해서는 "'은' 발음 '으' 발음을 먹고 들어가는 버릇이 있다. 이것이 답답한 콧소리처럼 들릴 수 있다"고 조언했다. 그리고 "남편이 너무 용기낸 것 같다"고 뒤에 있는 이성민에게 박수를 보냈다.

마스터들의 하트는 모두 별사랑을 향했다. 11대0으로 압도적 승리를 거둔 것. 이에 별사랑은 눈물을 터뜨렸고 김사은은 아쉬움을 숨기지 못했다.

무대에서 내려온 김사은은 별사랑에게 축하를 전하면서도 남편 성민에게 "여보한테 미안하다. 아쉽다"면서 솔직한 마음을 드러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