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맛남의 광장' 이지아, 요리대결 승리..양세형X유병재 '조선구마사' 카메오 [종합]

지민경 입력 2021. 01. 14. 22:31

기사 도구 모음

이지아가 요리 대결에서 양세형을 꺾고 승리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게스트 이지아와 함께 제철 시금치 소비 촉진을 위해 포항으로 떠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지아와 김동준은 호두 소스에 무친 시금치를 튀긴 밥 위에 올려 김부각을 토핑한 시금치 카나페를 만들었고, 양세형과 유병재는 시금치 된장밥에 도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지민경 기자] 이지아가 요리 대결에서 양세형을 꺾고 승리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게스트 이지아와 함께 제철 시금치 소비 촉진을 위해 포항으로 떠난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제철을 맞이했지만 시금치 가격 폭락으로 힘든 농민들을 위해 백종원은 1년 여 만에 다시 시금치 살리기에 나섰다. 포항에 도착하자 마자 멤버들은 시금치를 이용한 점심식사 만들기에 나섰다. 

백종원은 홍합 시금치 된장국, 시금치 양념장, 시금치 무침, 이지아가 먹고 싶어한 팟 시금치 무쌉까지 시금치 한 상 차림을 차려냈다. 김희철은 '맛남의 광장' 1년 만에 급격하게 향상된 칼질 솜씨로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지아 역시 남다른 칼질로 눈길을 끌었다.

배고팠던 멤버들은 음식을 맛보자 마자 "너무 맛있다" "식감이 너무 아삭하고 달다" "홍합과 시금치가 너무 잘 어울린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날 요리대결은 '펜트하우스2' 카메오를 걸고 진행됐다. 이지아가 이기면 백종원 칼을 받고, 김동준이 이기면 김동준이 출연하는 '조선구마사'에 카메오 출연, 양세형이 이기면 '펜트하우스2'에 카메오 출연하기로 하고 대결이 시작됐다.

이지아는 "실제로 시즌2에 카메오로 오고 싶으면 올 수 있다고 감독님 작가님이 얘기를 하셨다"며 '펜트하우스' 카메오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이지아와 김동준은 호두 소스에 무친 시금치를 튀긴 밥 위에 올려 김부각을 토핑한 시금치 카나페를 만들었고, 양세형과 유병재는 시금치 된장밥에 도전했다. 

요리 대결 심사위원이 된 백종원과 김희철은 야외 캠핑 요리에 도전했다. 백종원은 즉석에서 생각해낸 통삼겹살 요리로 눈을 사로잡았다. 와인 통삼겹찜을 맛본 김희철은 "이거 하나로 캠핑 온 보람이 있다"고 감탄했다. 

심사가 이뤄졌고, 백종원과 김희철은 카나페에 대해 "생각 외로 대단하다. 식감이 예술이다. 생각 잘했다. 애들이 좋아하겠다. 손이 간다"고 호평했다. 하지만 시금치 밥에 대해서는 "제2의 초코 시금치다. 얘기하고 싶지 않다"고 말했다. 

결국 두 사람은 카나페의 손을 들어줬고, 양세형은 "다음부터 시금치는 저 시키지 마라. 집에서 할 때는 물 양을 잘 맞춰서 맛이 괜찮았다. 또 이틀 전에 연락 받았다"고 변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 결과 양세형, 유병재, 김희철은 '조선구마사'에 카메오 출연을 하게 됐다.

한편 이날 주막 콘셉트의 백야식당에서 백종원은 먼저 시금치를 활용한 전채요리 시금치 된장죽을 선보였다. 두 번째로는 결혼 후 아내 소유진에게 처음으로 만들어 준 요리를 공개했다. 백종원은 "내가 결혼해서 와이프한테 제일 처음으로 알려준 요리다"라며 "좋아했었다. 되게 좋은 것 배웠다고 했다"고 말해 궁금증을 자아냈다.

간장, 설탕, 깨소금, 마요네즈를 넣은 소스에 모양을 예쁘게 잡은 시금치에 뿌린 음식으로, 맛을 본 이들은 "레스토랑에서 나오는 맛" "세련된 느낌" "고급진 맛"이라고 감탄했다. /mk3244@osen.co.kr

[사진] '맛남의 광장' 방송화면 캡처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