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이효리 '놀면' 라방 시청 "유재석 김종민 데프콘 기죽이러 가고 싶어"

박수인 입력 2021. 01. 14. 18:26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박수인 기자]

'놀면 뭐하니' 식구 이효리가 제주도에서 라이브 방송을 시청했다.

1월 14일 MBC '놀면 뭐하니'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 라이브 방송에서는 먹방 라이브가 진행됐다. 이날 유재석은 산적, 데프콘은 대북곤, 김종민은 머슴으로 분장한 후 가마솥 밥, 부대찌개 등을 만들었다.

이날 세 사람은 제작진으로부터 이효리도 시청 중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다. 유재석은 "효리야, 상순아 잘 있냐. 여기 네가 기 죽이고 싶어 하는 데프콘도 같이 있다"고 반가움을 표했다. 데프콘은 "그런데 왜 제 기를 죽이려 하시는 거예요?"라면서도 "톱스타 만나고 싶습니다"고 인사했다.

이효리는 댓글을 통해 "가서 셋 다 기죽이고 싶다. 죽이러 간다"고 전했고 무서워 하는 데프콘, 김종민과는 달리 유재석은 "저게 효리한테는 애정 표현이다"고 말했다.

한편 '놀면 뭐하니'는 매주 토요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사진=MBC '놀면 뭐하니' 유튜브 생중계 캡처)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