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OSEN

'강제추행 혐의' 배진웅, 16일 경찰조사 연기 "비공개 진행" [단독]

김보라 입력 2021. 01. 14. 17:45 수정 2021. 01. 14. 20:01

기사 도구 모음

강제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배진웅이 이번주 경찰 소환 조사를 받지 않는다.

앞서 경찰은 배진웅을 고소한 여성 배우 A씨의 피해자 조사를 마쳤고, 오는 16일 배진웅을 상대로 성추행 및 강간 미수 혐의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었다.

14일 OSEN 취재 결과 이번주 토요일(16일) 배진웅은 경찰 소환 조사에 임하지 않게 됐다.

이에 A씨가 성추행 혐의로 배진웅을 고소했고, 뒤이어 배진웅 측도 A씨를 맞고소 하는 등 공방을 벌이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보라 기자] 강제추행 혐의를 받고 있는 배우 배진웅이 이번주 경찰 소환 조사를 받지 않는다.

앞서 경찰은 배진웅을 고소한 여성 배우 A씨의 피해자 조사를 마쳤고, 오는 16일 배진웅을 상대로 성추행 및 강간 미수 혐의에 대해 조사할 계획이었다. 

14일 OSEN 취재 결과 이번주 토요일(16일) 배진웅은 경찰 소환 조사에 임하지 않게 됐다. 일정을 조율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한 관계자는 OSEN에 “기사를 통해 16일로 알려졌지만 그날 소환 조사를 받지 않게 됐다”며 “외부에 알리지 않고 비공개로 진행한 뒤 사법 절차를 통해 진실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배진웅과 법률대리인 측은 강제 추행 혐의로 피소된 것은 사실이나, A씨의 고소 내용은 명백한 허위라는 입장이다.

영화 스틸사진

배진웅과 법률대리인의 주장에 따르면 A씨가 먼저 성적인 접촉을 했고, 배진웅이 거부했다는 증거를 갖고 있다고.

그러나 A씨는 배진웅이 가해자가 맞다면서 “내가 왜 배진웅을 강제추행하냐. 배진웅 키가 187cm인데 완력으로 내가 상대가 되느냐”고 반박하고 있다.

그녀는 지난달 23일 배진웅이 경기도의 한 별장으로 자신을 차에 태워 데려갔고, 그곳에서 강제 추행을 했다는 입장이다. 이에 A씨가 성추행 혐의로 배진웅을 고소했고, 뒤이어 배진웅 측도 A씨를 맞고소 하는 등 공방을 벌이고 있다.

경기 포천경찰서 관계자는 이날 OSEN에 “아직 피의자 조사가 진행되지 않은 상태라 사건 내용에 대해서는 자세히 밝힐 수 없다”고 말했다.

/ purplish@osen.co.kr

[사진] OSEN DB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