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연예

엑스포츠뉴스

한국계 '대니얼 대 킴', 美 TV 시리즈 첫 주연.."데뷔 31년 만"

백종모 입력 2021. 01. 14. 16:55

기사 도구 모음

할리우드에서 활동 중인 한국계 배우 대니얼 대 킴이 미국 TV 시리즈에서 처음으로 주연을 맡았다.

대니얼 대 킴은 같은 날 자신의 SNS를 통해 "요즘 같은 세상에서 큰 소식은 아니지만, TV에서 31년간 일하게 된 뒤 첫 번째로 맡은 시리즈 주연"이라는 심경을 밝혔다.

이번 시리즈에서 대니얼 대 킴은 911 테러 3주 뒤, 미국이 다시 공격을 받고 있다는 것을 윗선에 납득시키기 위해 자신의 경력까지 내던진 미생물학 전문 FBI 요원 매튜 라이커 역을 맡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할리우드에서 활동 중인 한국계 배우 대니얼 대 킴이 미국 TV 시리즈에서 처음으로 주연을 맡았다.

미국 매체 데드라인은 14일 "대니얼 대 킴이 내셔널 지오그래피 제작의 TV 시리즈 '더 핫존 시즌2: 탄저병(The Hot Zone: Anthrax)'에서 토니 골드윈과 함께 주연을 맡았다고 보도했다.

'더 핫존'은 네셔널지오그래픽의 과학 스릴러 TV 시리즈로 시즌2에서는 2001년에 벌어지는 탄저균 공격에 관해 다룬다.

촬영은 이번 겨울 캐나다 토론토에서 시작될 예정이다.

대니얼 대 킴은 같은 날 자신의 SNS를 통해 "요즘 같은 세상에서 큰 소식은 아니지만, TV에서 31년간 일하게 된 뒤 첫 번째로 맡은 시리즈 주연"이라는 심경을 밝혔다.

이번 시리즈에서 대니얼 대 킴은 911 테러 3주 뒤, 미국이 다시 공격을 받고 있다는 것을 윗선에 납득시키기 위해 자신의 경력까지 내던진 미생물학 전문 FBI 요원 매튜 라이커 역을 맡는다.

대니얼 대 킴은 미국 드라마 '하와이 파이브 오', '더 굿 닥터', '로스트' 등에 출연한 바 있다.

tvX 백종모 기자 phanta@xportsnews.com / 사진=AP·연합뉴스
보도자료·기사제보 tvX@xportsnews.com

▶tvX는 No.1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엑스포츠뉴스의 영상·뉴미디어 브랜드입니다.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