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국민일보

"이러면 딸 힘들어" 심은진, 홍인영 모친과 SNS설전?

박수현 입력 2021. 01. 14. 16:00 수정 2021. 01. 14. 16:04

기사 도구 모음

전승빈의 전 아내인 홍인영의 어머니가 심은진의 SNS에 댓글을 달며 심은진과 심은진 남편의 전 장모 사이에 설전이 벌어졌다.

13일 홍인영의 모친으로 추정되는 A씨는 심은진의 인스타그램에 "이혼 일주일 만에 해드렸다. 도망 나왔다"며 홍인영과 전승빈의 이혼 과정을 설명하는 듯한 댓글을 남겼다.

A씨는 홍인영의 인스타그램에도 댓글을 달아 홍인영과 전승빈의 결혼 생활에 대한 의문을 증폭시켰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심은진 인스타그램 캡처


전승빈의 전 아내인 홍인영의 어머니가 심은진의 SNS에 댓글을 달며 심은진과 심은진 남편의 전 장모 사이에 설전이 벌어졌다. 심은진과 전승빈은 최근 결혼 소식을 알렸다.

13일 홍인영의 모친으로 추정되는 A씨는 심은진의 인스타그램에 “이혼 일주일 만에 해드렸다. 도망 나왔다”며 홍인영과 전승빈의 이혼 과정을 설명하는 듯한 댓글을 남겼다.

이에 심은진은 “어머니. 여기서 이러지 마시기 바랍니다”라며 “할 말이 많으셔도 참을 때가 있는 법이다”라고 답글을 달았다. 그는 “여기까지 오셔서 일 크게 만드셔봤자 따님도 힘드실 거다. 현명한 판단 하시길 바란다”고 덧붙여 A씨가 홍인영의 모친임을 암시했다.

일일극 '나쁜 사랑'에 함께 출연한 심은진, 전승빈. MBC 제공


심은진은 이어 “한 번도 못 뵀던 어르신께 이렇게 말씀드리려 죄송하다”면서 “저와는 상관없는 일이고 이미 받아들인 일이니, 다른 추측이나 오해를 만드는 발언은 하지 않으셨으면 좋겠는 마음”이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저를 몰랐던 당시 승빈씨의 일을 알고 있는 동료 배우들, 스태프들에게서 많은 이야기를 들었다. 그것들이 밖으로 꺼내어진다면 아마 더 심각한 일들이 발생할 거다”라고 덧붙였다. 심은진은 “지금 올린 글 삭제해주신다면 저도 기꺼이 별 문제 삼지 않겠다”며 “모쪼록 새해 복 많이 받으시라”고 글을 마무리했다.

이후 A씨는 다시 “승빈이가 큰일을 만들어서 세상에 내놓았다”며 “조용하게 살고 있는데 실검에 나오게 하고, 심각한 일들이 발생한 것 또한 그들이 자초한 것”이라고 적었다. 그러면서 “동료 배우들과 스태프들에게서 많은 얘길 듣고 좋아서 승빈이를 선택한 걸 존중한다”며 “밖으로 꺼내어도 괜찮고 무섭지 않다”고 했다. 현재 A씨의 댓글은 삭제된 상태다.

홍인영 인스타그램 캡처


A씨는 홍인영의 인스타그램에도 댓글을 달아 홍인영과 전승빈의 결혼 생활에 대한 의문을 증폭시켰다. A씨는 홍인영에게 “네가 살아서 돌아온 것만으로도 감사(하다)” “언제 별거했었나? 무서워서 도망 왔었지” “ㅇㅎ(이혼)하고 만나야 하는 것 아닌가?”라며 의미심장한 댓글을 연달아 작성했다.

홍인영 인스타그램 캡처


이에 홍인영도 “결혼은 8개월 만에 마음을 먹었지만 살림은 3개월 만에 차렸네. 그것도 내가 살았던 집에서”라며 한탄하듯 설명을 더했다. 홍인영은 “4월에 이혼하자마자 바로 연애를 한다고? 기다렸다는 듯이? 그것도 어이가 없다”며 “8개월이라는 연애 기간이 이혼한 4월과 맞아 떨어진다는 건 억지로 끼워 맞춘 듯한 느낌이 든다”고 적었다.

심은진 인스타그램 캡처


일부 누리꾼들은 심은진의 인스타그램을 찾아 설명을 요구했다. 심은진은 누리꾼들의 댓글에 “숨기거나 걸릴 게 없다면 시간의 짧고 김은 중요한 문제는 아니라고 생각해서 내린 결정이다” “생각하시는 그런 내막은 존재하지 않는다” “아무 일 아니니 걱정하지 말라”며 하나하나 답글을 달아 적극적으로 해명했다. 그는 일부 추측성 댓글에는 “확실하지 않은 비방 댓글은 법적 조치를 받을 수 있다”는 경고를 남기기도 했다.

앞서 12일 심은진과 전승빈은 법적 부부가 됐다고 알렸다. MBC 드라마 ‘나쁜 사랑’을 통해 만난 두 사람은 약 8개월 연애 끝에 부부의 연을 맺었다.

두 사람의 결혼 소식이 알려진 후 전승빈의 전처인 홍인영은 SNS에 “너무 묘하게 겹친다”며 전승빈을 저격하는 듯한 글을 남겼다. 모델 겸 배우인 홍인영은 전승빈과 2016년 결혼했다가 지난해 4월 이혼했다.

박수현 인턴기자

GoodNews paper ⓒ 국민일보 .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