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나혼산' 박나래-기안84, 끝나지 않은 빙판 위 사투 "지겹다 지겨워"[오늘TV]

이민지 입력 2021. 01. 14. 13:37

기사 도구 모음

빙판 위 사투는 계속된다.

1월 15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와 기안84가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캠핑을 선보인다.

지난 방송에서는 빙어 낚시를 위해 연천으로 떠난 박나래와 기안84의 좌충우돌 여행기로 화제를 모았다.

이번 주에도 빙판 위 사투는 계속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이민지 기자]

빙판 위 사투는 계속된다.

1월 15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와 기안84가 천국과 지옥을 오가는 캠핑을 선보인다.

지난 방송에서는 빙어 낚시를 위해 연천으로 떠난 박나래와 기안84의 좌충우돌 여행기로 화제를 모았다. 두 사람은 바람에 날아가는 텐트를 잡기 위해 빙판 위를 달리고 구르며 난데없는 추격전을 벌여 안방극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번 주에도 빙판 위 사투는 계속된다. 텐트는 물론 소지품까지 모조리 바람에 날아가며 끝나지 않은 술래잡기가 펼쳐질 예정이다. 설상가상으로 거센 바람을 맞은 텐트가 점차 형체를 잃어가기 시작해 두 사람의 시름이 깊어졌다는 후문. 이에 박나래는 “지겹다 지겨워, 왜 이러는 거야!”라며 울분을 터뜨린다고 해 과연 시작부터 진이 다 빠져버린 두 사람이 빙어 낚시에 무사히 도전할 수 있을지 궁금증이 더해진다.

한편 두 사람은 빙판 위에서의 힐링 먹방으로 지친 몸과 마음을 달랜다. 추위 속에서 뜨거운 삼겹살의 참맛을 느끼는가 하면, 군고구마와 어묵탕, 빙어 튀김을 손수 만들어 ‘겨울 간식’까지 야무지게 즐긴다고. 뿐만 아니라 기안84는 살아있는 생 빙어 먹방으로 꿈꿔왔던 로망까지 실현한다고 해 두 사람의 든든한 식사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15일 오후 11시 5분 방송. (사진=MBC)

뉴스엔 이민지 o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