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임영웅, '다행이다' 감동 열창..이적 "母 굉장한 팬, 최고의 시간" ('뽕숭아학당')

입력 2021. 01. 13. 23:49 수정 2021. 01. 14. 00:06

기사 도구 모음

이적이 임영웅이 부르는 '다행이다'를 듣고 "최고의 시간"이라고 평했다.

13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서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가 이적과 함께 야간 특별 수업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이적의 노래 '다행이다'를 선곡한 임영웅.

이후 '다행이다'를 열창한 임영웅.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이적이 임영웅이 부르는 ‘다행이다’를 듣고 “최고의 시간”이라고 평했다.

13일 밤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뽕숭아학당’에서는 임영웅, 영탁, 이찬원, 장민호, 김희재가 이적과 함께 야간 특별 수업을 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이적의 노래 ‘다행이다’를 선곡한 임영웅. 그는 “‘미스터트롯’이 끝나고 거기서 끝이 아니라 계속해서 달리고 있다. 그건 또 저희 방송을 시청해주시는 시청자 여러분 덕분이고 그분들이 주시는 사랑 덕분이기 때문에 그런 점에 있어서도 운이 좋고 우린 ‘다행이다’라는 생각이 들어서”라고 선곡 이유를 밝혔다.

이후 ‘다행이다’를 열창한 임영웅. 감미로운 목소리로 진심을 꾹꾹 담은 그의 노래에 박수가 터져 나왔다.

이적은 “사실 저희 어머니가 영웅 씨 굉장히 팬이시다. 오늘도 아마 보시면 ‘우와 내 아들이 내 아들 노래를 부르는구나’ 그렇게 생각하시지 않을까”라며 “최고의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마이데일리.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