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한국일보

'라스' 손범수, 기억에 남는 '가요톱10' 생방송 사고 "신승훈 등장하지 않아서.."

진주희 입력 2021. 01. 13. 23:45

기사 도구 모음

방송인 손범수가 '가요톱10' 생방송 사고를 언급했다.

이날 손범수는 기억에 남는 '가요톱10' 생방송 사고에 대해 "1994년도에 신승훈씨가 '그 후로 오랫동안'이라는 노래로 5주 연속 수상에 도전하던 날이었다. 또 다른 1위 후보가 더 클래식의 '마법의 성'이었는데 신승훈씨가 1위를 하며 골든컵 수상을 해야 했는데 올라오지 않았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라디오스타' 손범수가 출연했다.MBC 방송캡처

방송인 손범수가 '가요톱10' 생방송 사고를 언급했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가요 MC 톱텐' 특집으로 각 방송사 대표 전·현직 음악방송 MC들 손범수, 전진, 솔비, SF9 찬희가 출연했다.

이날 손범수는 기억에 남는 '가요톱10' 생방송 사고에 대해 "1994년도에 신승훈씨가 '그 후로 오랫동안'이라는 노래로 5주 연속 수상에 도전하던 날이었다. 또 다른 1위 후보가 더 클래식의 '마법의 성'이었는데 신승훈씨가 1위를 하며 골든컵 수상을 해야 했는데 올라오지 않았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서 신승훈씨가 올 동안 계속 얘기를 했다. 발이 보이길래 온 줄 알았는데 신승훈씨를 찾으러 간 FD의 발이었다"라고 말했다.

손범수가 언급했던 당시 방송에서는 신승훈이 오지 않아 뮤직비디오로 대체했다가 이후에 신승훈이 등장했다.

진주희 기자 mint_peach@hankookilbo.com

ⓒ한국일보 www.hankookilbo.com (무단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