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한국경제TV

조영구 "곤충요리 먹이는 장모님..13년째 '맛있다' 거짓말"

조시형 입력 2021. 01. 13. 23:16

기사 도구 모음

조영구가 장모에게 13년 동안 거짓말을 해왔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조영구는 "13년 동안 장모님에게 거짓말의 거짓말을 해왔다"고 고백했다.

조영구는 "장모님을 기쁘게 해드리고 싶었다. 어머니가 하고 있는 곤충요리를 맛있다, 최고다, 정말 잘하고 있는 거다, 대단하신 분이다 라는 이야기를 계속했다"며 "그런데 중요한 건 곤충 요리를 사실 정말 못 먹겠다"고 말했다.. 조영구의 장모는 국내 1호 곤충 요리 연구가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한국경제TV 조시형 기자]

조영구가 장모에게 13년 동안 거짓말을 해왔다고 밝혔다.

13일 밤 방송된 채널A 예능 프로그램 ‘아이콘택트’에서는 방송인 조영구가 장모와 눈맞춤을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조영구는 “13년 동안 장모님에게 거짓말의 거짓말을 해왔다”고 고백했다.

조영구는 “장모님을 기쁘게 해드리고 싶었다. 어머니가 하고 있는 곤충요리를 맛있다, 최고다, 정말 잘하고 있는 거다, 대단하신 분이다 라는 이야기를 계속했다”며 “그런데 중요한 건 곤충 요리를… 사실 정말 못 먹겠다”고 말했다.. 조영구의 장모는 국내 1호 곤충 요리 연구가이다.

그는 “장모님을 기쁘게 해드리고 싶었다. 좋아하는 일을 응원해주고 싶었다. 장모님을 정말 제가 좋아하고, 더 사랑받고 싶어서 계속 맛있다 최고다 이렇게 하면서 살아왔다”고 털어놨다.

조시형기자 jsh1990@wowtv.co.kr

Copyright 한국경제티브이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