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TV리포트

'라스' 솔비, 케이크 표절 논란에 "오마주 밝히지 않아 문제..책임감 느낀다"(ft.김구라 대변)

김은정 입력 2021. 01. 13. 23:14 수정 2021. 01. 13. 23:44

기사 도구 모음

솔비가 케이크 표절 의혹에 심경을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가요 MC 톱텐' 특집으로 각 방송사 대표 전현직 음악방송 MC들 손범수, 전진, 솔비, SF9 찬희와 스페셜MC 탁재훈이 함께 했다.

MC 안영미는 탁재훈, 전진, 솔비를 '구라잡이 최고 전력 3인방'이라고 표현했다.

'누가 가장 최강 구라잡이인 것 같으냐?'고 묻자 탁재훈과 전진은 솔비를 지목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TV리포트=김은정 기자] 솔비가 케이크 표절 의혹에 심경을 밝혔다.

13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가요 MC 톱텐' 특집으로 각 방송사 대표 전현직 음악방송 MC들 손범수, 전진, 솔비, SF9 찬희와 스페셜MC 탁재훈이 함께 했다.

이날 솔비는 "'라스'는 내가 힘을 받고 싶을 때 불러준다"면서 고마움을 드러냈다. 최근 유명 화가 제프 쿤스의 작품과 유사한 케이크를 만들어 논란이 됐던 솔비는 "제가 요즘에 화제의 중심에 있다"고 덤덤하게 밝혔다.

평소 솔비를 아끼는 김구라는 "화가 작품과 비슷하다는 논란이 있었다. 솔비가 오마주라고 밝히지 않아 표절 의혹을 받았다"고 대신 설명했다. 솔비는 "아티스트로서 앞으로 무엇을 하더라도 무게감과 책임감을 가지고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이에 김구라는 "솔비가 케이크 트라우마 극복하고 오늘 사식을 넣어줬다"면서 "사실 나도 이 논란을 몰랐는데 검색해보고 알았다. 젊은 분들 사이에서 화제인 것 같다"고 이야기했다.

MC 안영미는 탁재훈, 전진, 솔비를 '구라잡이 최고 전력 3인방'이라고 표현했다. 독설로 유명했던 김구라에 밀리지 않는 입담을 지닌 세 사람이라는 것. 

'누가 가장 최강 구라잡이인 것 같으냐?'고 묻자 탁재훈과 전진은 솔비를 지목했다. 탁재훈은 "나한테는 대들고 전진은 무시한다"고 이유를 설명했지만, 전진은 "제가 무시당해요? 아닌데?"라며 금시초문 표정으로 폭소케 했다.

정작 솔비는 김구라가 전시회, 작업실 등에 방문해준 사실을 알리며 돈독한 친분을 드러냈다. 솔비는 "김구라 오빠가 전시회에 와서 그림도 봐줬는데, '그래도 지갑은 안 열거야. 내가 열면 다른 사람들도 열 거'라고 하더라. 어떻게 해야할지 모르겠더라"고 폭로했다.

한편 유부남이 된 후 처음 '라스'에 출연한 전진은 김구라만 결혼식에 초대한 것에 대해 "탁재훈 형에게도 연락을 했었다"고 입을 열었다. 탁재훈은 "코로나19로 결혼식이 한 번 연기된다는 연락까지 받고 변경된 날짜는 받지 못했다"고 밝혔다.

김구라는 "까인거다. 150명일때는 명단에 있고 100명에서는 추려진 거"라며 어깨를 으쓱였다. 전진은 "탁재훈 형이 제주도에서 올라오니까 힘드실까봐 그랬다"고 해명했다. 그러면서 "'라스' 5번 출연했지만 탁재훈 형이 있어서 오늘이 제일 기대된다"고 애정을 드러냈다.

2000년생 찬희는 '답변 자판기'로 활약했다. MC들이 다짜고짜 질문을 던져도 척척 막히지 않고 대답을 해내며 무서운 예능감을 선보였다. 최근 다섯 작품을 동시에 하느라 '소찬희'로 불린다는 그는 "드라마 두 편 촬영을 하고 있다. KBS '이미테이션'과 특별 출연 드라마다. 또 영화, 웹드라마, 음악프로그램 MC 등 활동 중"이라고 밝혀 놀라게 했다. 

김은정 기자 ekim@tvreport.co.kr / 사진=방송화면캡처

저작권자 ⓒ 파이미디어 TV리포트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