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서울

'우이혼' 이영하·선우은숙 며느리 "방송보고 계속 울었다"

이게은 입력 2021. 01. 11. 22:42 수정 2021. 01. 12. 01:17

기사 도구 모음

'우리 이혼했어요' 이영하와 선우은숙의 며느리가 시부모님에 대해 솔직한 마음을 밝혔다.

11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에서는 이영하, 선우은숙이 아들 내외와 식사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영하와 선우은숙은 함께 손주를 돌보며 시간을 보냈다.

아들도 "아버지가 어머니에게 잘 못했던 부분이나 이상향을 제게 알려주시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고 선우은숙은 이영하의 변화를 놀라워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서울 이게은기자] '우리 이혼했어요' 이영하와 선우은숙의 며느리가 시부모님에 대해 솔직한 마음을 밝혔다.

11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우리 이혼했어요'에서는 이영하, 선우은숙이 아들 내외와 식사한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영하와 선우은숙은 함께 손주를 돌보며 시간을 보냈다. 선우은숙은 "요즘 엄마들은 아는 게 많다"며 아들과 며느리의 육아가 능숙하다고 언급했다. 이어 대화 주제는 자녀의 유년시절로 바뀌었고, 어느 때보다 화기애애한 분위기가 지속됐다. 이영하는 해외 촬영 갈 때마다 아이들을 위해 그 나라의 특색 있는 옷을 사 왔다는 추억도 꺼내며 "이 세상의 전부인 것처럼 키웠다"고 말했다.

이 분위기는 외식에서도 이어졌다. 며느리는 "'우이혼'을 세 번 봤는데 볼 때마다 계속 울었다. 저는 두 분이 어떻게 지내는 지 다 알고 있지 않나. 아버님이 남편한테 '무조건 저를 먼저 챙기라고 하신다. 어머님께 잘 못한 부분을 알고 계신 것 같다"고 짚었다. 아들도 "아버지가 어머니에게 잘 못했던 부분이나 이상향을 제게 알려주시는 것 같다"라고 덧붙였고 선우은숙은 이영하의 변화를 놀라워했다.

한편 '우리 이혼했어요'는 매주 월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eun5468@sportsseoul.com

사진ㅣTV조선 방송화면

Copyright ⓒ 스포츠서울 & sportsseoul.com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