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뉴스엔

모모랜드 측 "낸시 불법촬영·합성사진 유포에 고통, 강력 법적대응"(공식)

황혜진 입력 2021. 01. 11. 15:28

기사 도구 모음

그룹 모모랜드 멤버 낸시 소속사 측이 불법 몰래카메라 촬영 사진 유포 건 관련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모모랜드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측은 1월 1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온라인과 SNS에 당사 소속 아티스트 낸시와 관련 불법적으로 조작된 사진이 유포되고 있다. 낸시는 불법 촬영 및 합성 사진의 피해자"라고 밝혔다.

최근 온라인과 SNS에 당사 소속 아티스트 낸시와 관련 불법적으로 조작된 사진이 유포되고 있습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황혜진 기자]

그룹 모모랜드 멤버 낸시 소속사 측이 불법 몰래카메라 촬영 사진 유포 건 관련 공식입장을 발표했다.

모모랜드 소속사 MLD엔터테인먼트 측은 1월 11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최근 온라인과 SNS에 당사 소속 아티스트 낸시와 관련 불법적으로 조작된 사진이 유포되고 있다. 낸시는 불법 촬영 및 합성 사진의 피해자"라고 밝혔다.

소속사 측은 즉각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설 계획이다. 소속사 측은 "당사는 경찰 및 해외 사법 기관과의 수사 공조로 불법 촬영자와 최초 유포자를 비롯해 이를 유포하는 모든 이에게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며 "법무대리인을 통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죄와 인격권 침해에 대한 민형사상 처벌 또한 실시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끝으로 "낸시는 큰 심적 고통을 받고 있다. 더 이상 악의적인 게시물로 아티스트를 가해하는 일이 없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최근 온라인 상에는 2019년 9월 베트남에서 열린 '2019 Asia Artist Awards'(아시아 아티스트 어워즈, AAA) 시상식에서 불법으로 촬영된 낸시의 대기실 사진이 유포됐다.

낸시는 당시 시상식에 MC로 출연했다.

다음은 모모랜드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MLD엔터테인먼트입니다.

최근 온라인과 SNS에 당사 소속 아티스트 낸시와 관련 불법적으로 조작된 사진이 유포되고 있습니다.

낸시는 도촬 및 합성 사진의 피해자입니다. 우선적으로 보호받아야 할 사람은 바로 낸시입니다. 안타까운 마음으로 협조 바랍니다.

당사는 경찰 및 해외 사법 기관과의 수사 공조로 불법 촬영자와 최초 유포자를 비롯해 이를 유포하는 모든 이에게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임을 알려드립니다. 법무대리인을 통해 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정보통신망법상 음란물 유포죄와 인격권 침해에 대한 민형사상 처벌 또한 실시할 예정입니다.

낸시는 현재 큰 심적 고통을 받고 있습니다.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더 이상 악의적인 게시물로 아티스트를 가해하는 일이 없길 바랍니다.

앞으로도 당사는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추가적인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당사 소속 아티스트 보호를 위한 모든 노력을 기울일 것이며, 절대 선처 및 합의 없는 강력한 법적 조치를 계속 진행하도록 하겠습니다.

항상 당사 아티스트들을 사랑해 주시고 응원해 주시는 팬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아티스트들의 인격과 권익 보호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뉴스엔 황혜진 bloss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