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도경완 "♥장윤정, 싸웠는데 방송서 사랑스러운 눈빛..소름 돋았다" (편스토랑)

노수린 입력 2020. 12. 25. 22:15

기사 도구 모음

도경완이 장윤정과의 일화를 밝혔다.

25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도경완은 류수영에게 영상 통화를 걸어 장 보는 법을 전수해 달라고 부탁했다.

도경완은 "내가 평생 본 장은 장윤정 뿐"이라고 주책바가지의 면모를 드러냈다.

류수영은 "방법은 따로 없다. 식구들이 좋아하는 반찬이 장보기 목록이 된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도경완이 장윤정과의 일화를 밝혔다.

25일 방송된 KBS 2TV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도경완은 류수영에게 영상 통화를 걸어 장 보는 법을 전수해 달라고 부탁했다.

도경완은 "내가 평생 본 장은 장윤정 뿐"이라고 주책바가지의 면모를 드러냈다. 류수영은 "방법은 따로 없다. 식구들이 좋아하는 반찬이 장보기 목록이 된다"고 말했다.

도경완은 "두 분이 같이 작품을 해 보면 어떠냐"고 물었다. 이어 "크게 싸운 뒤 녹화에 들어간 적이 있다. 그런데 윤정 씨는 그렇게 사랑스럽게 나를 쳐다보더라"고 자신의 경험담을 밝혔다. 류수영이 "그때 기분이 어떠셨냐"고 묻자 도경완은 "소름 돋았다"고 대답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