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엑스포츠뉴스

"김설현 고통받으라고 옆에 뒀다"..'낮과 밤' 남궁민, 김창완에 복수 [전일야화]

이이진 입력 2020. 12. 23. 07:05 수정 2020. 12. 23. 20:41

기사 도구 모음

'낮과 밤' 남궁민이 김창완을 추궁했다.

22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 8회에서는 도정우(남궁민 분)가 공일도(김창완)을 추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도정우는 비밀 실험실과 지원금이 어디 있는지 말하라며 공일도의 목숨을 위협했고, 공일도는 "날 죽이면 혜원이가 널 용서할 거 같아?"라며 발끈했다.

이때 공혜원은 공일도(김창완)에게 옷을 가져다주기 위해 연구소를 찾았고, 도정우가 공일도를 협박하고 있는 상황에서 문을 두드려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낮과 밤' 남궁민이 김창완을 추궁했다.

22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 8회에서는 도정우(남궁민 분)가 공일도(김창완)을 추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제이미 레이튼(이청아)은 손민호(최진호)를 찾아갔고, "도정우 경장이 뭘 궁금해하던가요"라며 추궁했다.

손민호는 제이미 레이튼의 협박에 결국 과거를 실토했고, "당시 마을을 붕괴시킨 건 세 명. 연구소에서도 특별한 아이들이었어"라며 밝혔다.

제이미 레이튼은 "지금도 어디선가 인체실험은 계속되고 있고 핵심 멤버도 그대로다. 도 경장이 이걸 알아갔다는 거죠? 그때 아이들 셋 중 하나고"라며 되짚었다.

특히 제이미 레이튼은 마을을 붕괴시킨 세 명의 아이들 중에 자신과 도정우가 포함돼 있다는 것을 알았고, 나머지 한 명이 예고 살인과 관련돼 있다고 확신했다.

또 도정우는 오정환(김태우)을 찾아갔고, 오정환은 "난 아무것도 몰라요"라며 변명했다. 오정환은 도정우에게 연구소의 위치를 알려줬고, 도정우는 곧바로 연구소로 향했다.

특히 도정우는 공일도를 만났고, "각하한테 내 공식을 적용했다며. 그래서 백 살이 넘은 지금도 건강하다고. 이 양반이 어디서 뭘 하고 사는지 알 수가 없네. 옳지 않은 일이 있다면 바로잡아야지"라며 쏘아붙였다.

도정우는 비밀 실험실과 지원금이 어디 있는지 말하라며 공일도의 목숨을 위협했고, 공일도는 "날 죽이면 혜원이가 널 용서할 거 같아?"라며 발끈했다.

그러나 도정우는 "당신 딸 기분이 어떨까. 결국 고통받는 건 당신 딸이야. 그러라고 옆에 둔 거라고"라며 여유를 부렸다.

이때 공혜원은 공일도(김창완)에게 옷을 가져다주기 위해 연구소를 찾았고, 도정우가 공일도를 협박하고 있는 상황에서 문을 두드려 극의 긴장감을 높였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