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포츠조선

[공식] '믿보배' 오나라, SBS '라켓소년단' 주연 합류..'슬빵' 작가 만난다

문지연 입력 2020. 12. 22. 08:34

기사 도구 모음

배우 오나라가 내년 방송 예정인 SBS 새 드라마 '라켓소년단'에 주연으로 출연, 또 한번 독보적인 매력으로 인생 캐릭터 갱신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대체 불가', '인생 캐릭터 경신 배우'라는 수식어가 아깝지 않을 만큼, 작품마다 기대감을 충족시키고 많은 사랑을 받으며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배우 오나라가 내년 방송 예정인 SBS 드라마 '라켓소년단'(정보훈 극본, 조영광 연출) 출연을 확정 짓고 2021년에도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배우 오나라가 내년 방송 예정인 SBS 새 드라마 '라켓소년단'에 주연으로 출연, 또 한번 독보적인 매력으로 인생 캐릭터 갱신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대체 불가', '인생 캐릭터 경신 배우'라는 수식어가 아깝지 않을 만큼, 작품마다 기대감을 충족시키고 많은 사랑을 받으며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배우 오나라가 내년 방송 예정인 SBS 드라마 '라켓소년단'(정보훈 극본, 조영광 연출) 출연을 확정 짓고 2021년에도 열일 행보를 이어간다.

배우 오나라가 캐스팅 된 '라켓소년단'은 오합지졸 중학교 배드민턴부 라켓소년단의 소년체전 도전기이자, 열여섯 소년 소녀들의 성장기를 담아낸 드라마다. 순수하고 따뜻한 시선을 통해 공감을 불러올 웰메이드 작품으로 기대된다.

오나라는 극중 배드민턴계의 살아있는 전설이자, 배드민턴 전국 1등 중학교 코치인 '라영자' 역을 맡았다. 라영자는 코트 안팎의 전략과 정치, 모든 것이 완벽한 카리스마 여장부다. 매서운 눈빛과 말 한마디에 다른 학교 학생들도 벌벌 떨게 만드는 공포의 대상으로 오나라의 새로운 모습을 볼 수 있는 매력적인 캐릭터다.

그 동안 영화와 드라마, 예능 등 다양한 장르를 통해 변화무쌍한 모습으로 독보적인 매력과 존재감을 선보이며 열일 행보를 이어온 오나라는 올해 MBC 드라마 '십시일반'을 마치고, 영화 '입술은 안돼요'(가제) '카운트'(가제) '압구정 리포트'(가제) 개봉을 앞두고 있다. tvN 예능 '식스센스'에 출연해 보지 못했던 본인만의 솔직한 모습을 보여줘 많은 사랑을 받기도 했다.

이처럼 안정적인 연기와 대체 불가한 매력으로 작품마다 인생 캐릭터를 갱신중인 배우 오나라가 이번 '라켓소년단'을 통해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한편, '피고인' '흉부외과'를 통해 감각적이고 세련된 연출을 선보인 조영광PD가 메가폰을 잡고, '슬기로운 감빵생활'으로 밀도 높은 이야기로 모든 캐릭터들을 매력적으로 만든 정보훈 작가가 대본을 쓴 SBS 새 드라마 '라켓소년단'은 내년 방송 예정이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Copyrights ⓒ 스포츠조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