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강부자, 최백호 지원사격 받아 가수 데뷔 예고 "올해 안 생각 중"(예스터데이)

서유나 입력 2020. 12. 19. 06:02

기사 도구 모음

강부자가 최백호의 지원사격을 받아 가수 데뷔를 예고했다.

12월 18일 방송된 MBN 예능 '인생앨범-예스터데이'(이하 '예스터데이') 7회에서는 강부자가 가수 데뷔를 준비하고 있음을 전했다.

최백호는 강부자의 앨범 발매에 대해 "저는 한 곡 녹음 하고 계속 반응이 좋으면 여러 곡을 모아 앨범을 내는 형식"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도 강부자는 가수 데뷔에 대한 의지를 다지며 "금년 안에 내볼까 생각중"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서유나 기자]

강부자가 최백호의 지원사격을 받아 가수 데뷔를 예고했다.

12월 18일 방송된 MBN 예능 '인생앨범-예스터데이'(이하 '예스터데이') 7회에서는 강부자가 가수 데뷔를 준비하고 있음을 전했다.

이날 강부자는 최백호에게 노래 선물을 하나 받았다며 앨범 발매를 앞두고 있음을 밝혔다. 이어 강부자는 "신곡인 거냐"며 깜짝 놀라는 후배들에게 "나이 더 들면 외로울 거야. 길 잃은 강아지처럼 외로울 거야"라는 가사의 노래 한 소절도 들려줬다. 곡 제목은 '나이 더 들면'이었다.

그리고 이 자리엔 마찬가지로 최백호의 노래로 가수 데뷔를 한 인물이 한 명 더 있었다. 바로 똑순이 강민희. 강민희는 "저도 최백호 선생님이 곡을 주셔서 2018년도에 '연홍'이라는 이름으로 데뷔를 했다"고 말했다.

한자리 두 사람이나 인연이 있는 만큼 최백호와 전화 연결도 했다. 최백호는 강부자의 앨범 발매에 대해 "저는 한 곡 녹음 하고 계속 반응이 좋으면 여러 곡을 모아 앨범을 내는 형식"이라고 밝혔다. 이에 안재욱은 "전형적인 요즘 디지털싱글 형식"이라며 감탄했다.

이후 최백호는 강부자와 직접 통화가 연결되자 "연습 많이 하셨냐"고 직접적으로 물었고 강부자는 굉장히 쑥쓰러워 하며 "했다. 많이 했다"고 어물쩍 답했다. 강부자는 왜 이렇게 쑥쓰러워 하냐는 질문에 "부끄럽다. 최선생하고 녹음을 한다고 하면 노래할 때 쳐다본다고 생각만해도 부끄럽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면서도 강부자는 가수 데뷔에 대한 의지를 다지며 "금년 안에 내볼까 생각중"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사진=MBN '인생앨범-예스터데이' 캡처)

뉴스엔 서유나 stranger7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