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OSEN

수빈, 경연 앞두고 교통사고..레이나x소율x나다, 인생곡 '탄타라' 차지 ('미쓰백')

장우영 입력 2020. 12. 16. 08:12 수정 2020. 12. 16. 08:13

기사 도구 모음

네 번째 인생 곡 중 단체곡 '탄타라'는 레이나, 소율, 나다가 차지했다.

15일 밤 11시에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기획 남성현, 연출 안동수, 김지은) 10회에서는 네 번째 트랙 중 하나인 '탄타라'의 경연 무대와 함께, 최종 우승 팀이 결정됐다.

앞서 세 번째 '오르락내리락' 경연의 TOP3에 오른 레이나와 수빈은 베네핏으로 같이 무대를 펼칠 팀원을 직접 선정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방송화면 캡쳐

[OSEN=장우영 기자] 네 번째 인생 곡 중 단체곡 ‘탄타라’는 레이나, 소율, 나다가 차지했다.

15일 밤 11시에 방송된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기획 남성현, 연출 안동수, 김지은) 10회에서는 네 번째 트랙 중 하나인 ‘탄타라’의 경연 무대와 함께, 최종 우승 팀이 결정됐다.

앞서 세 번째 ‘오르락내리락’ 경연의 TOP3에 오른 레이나와 수빈은 베네핏으로 같이 무대를 펼칠 팀원을 직접 선정했다. 이에 레이나는 소율과 나다를, 수빈은 가영, 세라, 유진을 선택해 서로 다른 매력을 가진 걸그룹의 탄생을 예고했다. 이들은 환상의 시너지를 발산하며 선의의 경쟁을 펼친 결과, 결국 ‘레소나’가 우승을 차지하며 기쁨을 만끽했다.

‘레소나’는 노래가 공개됐을 당시 환호성을 지르며 트렌디한 멜로디에 흠뻑 빠져들었다. 늦은 시간까지 계속된 연습에도 서로가 서로에게 선생님이 되어주며 함께 무대를 완성해 나갔다. 특히 이들은 안무가 배윤정, 작곡가 아르마딜로가 참여한 중간 점검에서도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여 시선을 사로잡았다.

걸그룹으로서 남다른 포스를 뽐낸 ‘레소나’는 상큼한 에너지와 더불어 완벽한 칼군무로 무대를 장악했다. 소율의 댄스브레이크와 레이나의 보깅, 그리고 나다의 랩까지, 완벽한 시너지를 낸 이들의 무대는 시청자들의 마음을 두근거리게 만들었다.

‘레소나’의 무대가 끝나고 백지영은 “3박자가 잘 어우러지고, 각자 해야 할 것을 잘해준 무대”라며 이들의 환상적인 호흡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이어 유일한 아쉬운 점으로 청청 패션을 지적하며 웃음을 선사하기도.

그런가 하면 수빈, 가영, 세라, 유진이 결성한 ‘삼장일단’에게 생긴 안타까운 상황에 시청자들의 응원이 쏟아졌다. 수빈은 래퍼 슬리피에게 랩 조언까지 받으며 ‘탄타라’ 무대에 열정을 보였지만, 교통사고로 참여하지 못하게 된 것. 그럼에도 ‘삼장일단’은 수빈의 랩과 어우러진 강렬한 퍼포먼스를 선보여 보는 이들의 흐뭇함을 자아냈다.

이처럼 ‘미쓰백’은 멤버들만의 색채가 오롯이 묻어나는 무대로 눈과 귀를 황홀하게 만들었다. 함께해서 더 빛나는 멤버들의 환상적인 시너지에 시청자들의 열띤 반응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방송 말미에는 미쓰백 멤버들이 네 번째 트랙의 자유곡을 준비하는 과정이 공개됐다. 단체곡 ‘탄타라’와 상반된 분위기로 변신한 멤버들은 ‘고양이비’를 쟁취하기 위한 강한 의지를 불태워 다음 경연을 향한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방송 직후 시청자들은 “와 이번에 노래 너무 좋은데?”, “멤버들의 무대를 볼 때마다 덩달아 행복해져요~”, “진짜 신인 걸그룹 같네”, “모두 내가 기획자라면 함께 하고 싶을 정도로 매력과 실력 다 갖췄네!” 등 뜨거운 반응을 보였다.

MBN 예능프로그램 '미쓰백(Miss Back)'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elnino8919@osen.co.kr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