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OSEN

'펜트하우스' 이지아, 엄기준 복수 위해 박은석과 손 잡아..조수민 살해범은 엄기준? [어저께TV]

김예솔 입력 2020. 12. 15. 06:52 수정 2020. 12. 15. 06:53

기사 도구 모음

이지아가 엄기준에게 복수하기 위해 박은석과 손잡았다.

14일에 방송된 SBS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는 심수련(이지아)가 주단태(엄기준)을 향한 민설아(조수민)의 복수를 위해 로건리(박은석)와 손을 잡았다.

이규진(봉태규)은 주단태에게 민설아의 휴대폰을 공개했다.

이날 방송의 말미에 주단태가 의미심장한 미소를 보인 가운데 주단태가 민설아를 헤라팰리스 꼭대기에서 밀치는 상상이 그려져 주단태가 정말 민설아를 죽게한 범인인지 관심이 집중됐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OSEN=김예솔 기자] 이지아가 엄기준에게 복수하기 위해 박은석과 손잡았다. 

14일에 방송된 SBS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는 심수련(이지아)가 주단태(엄기준)을 향한 민설아(조수민)의 복수를 위해 로건리(박은석)와 손을 잡았다. 

이날 심수련은 주단태와 천서진(김소연)의 불륜을 폭로했고 이를 지켜본 로건리는 심수련이 모든 사실을 알고 있다고 생각했다. 심수련은 구호동(박은석)의 뒷조사를 하던 중 로건리가 구호동과 동일인물이라는 사실을 알게 됐고 로건리가 죽은 민설아의 양오빠라는 사실을 알고 분노했다. 

이규진(봉태규)은 주단태에게 민설아의 휴대폰을 공개했다. 민설아의 휴대폰에는 민설아가 주단태를 만나기 직전에 녹음한 음성파일이 있었다. 민설아는 현재 자신은 주단태를 만나러 가고 있으며 내가 죽는다면 주단태의 짓이다라고 녹음한 음성이 있었다. 

이규진은 "명동땅에 투자한 내 300억 이자 붙여서 내놔라. 나는 더 이상 기다려주지 못한다. 우리 로펌 건물 넘어가게 생겼다. 오늘 안으로 당장 내놔라. 다음에 만날 땐 말 놓지 마라"라고 경고했다. 

하지만 주단태는 이규진의 뒷통수를 쳤다. 주단태는 이규진의 로펌에 세무조사를 하게 했고 투기를 했다는 증거를 꺼내 압박했다. 이규진은 "우리가 어떤 사이냐. 내가 300억에 눈이 돌았나보다" 라고 말했다. 이에 주단태는 "민설아 핸드폰 당장 갖고와라"라고 소리쳤다. 

강마리와 고상아는 천서진을 찾아가 천서진의 불륜을 문제 삼으며 이사장과 교육청에 이야기하겠다고 협박했다. 하지만 천서진은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천서진은 "민혁이와 제니의 내신 성적표다. 보시면 내신도 현저히 미달이다. 누구덕인지 잊었나"라고 말했다. 이어 천서진은 강마리와 고상아가 그동안 자신에게 줬던 뇌물을 언급했다. 천서진은 "원하면 내가 청아예고에서 물러나드리겠다. 하지만 알고 있어야 한다. 내가 없으면 애들 인생도 여기서 끝난다"라며 "서울음대 보내기 싫으시냐"라고 물었다.  

결국 강마리와 고상아는 천서진의 불륜을 눈감아 주기로 결심했다. 천서진은 "곧 중간고사가 시작되는데 내가 민혁이와 제니에게 큰 힘이 돼주겠다"라고 말했다. 

로건리는 민설아의 휴대폰이 켜졌다는 것을 알고 위치를 추적했고 이규진과 부딪힌 척 하며 민설아의 휴대폰을 빼돌렸다. 주단태는 이규진이 휴대폰을 잃어버렸다는 사실에 분노했다. 이규진은 주단태의 비서에게 두드려 맞았고"아까 회사에서 누구랑 부딪혔는데 그 사람이 가져간 것 같다"라고 말했다. 

로건리는 자신의 방을 급습한 심수련에게 민설아가 죽기 전 자신에게 해줬던 이야기를 들려줬다. 로건리는 "내가 당신을 오해한 것처럼 당신도 나를 오해할 수 있다"라며 "우린 목표가 같다"라고 함께 주단태의 복수를 하자고 제안했다.

심수련은 로건리를 믿지 않는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로건리의 방 앞에서 주단태와 마주하며 곤란한 처지에 빠졌고 이를 로건리가 도와줬다. 결국 두 사람은 주단태 복수라는 같은 목표를 이루기 위해 손을 잡기로 했다. 

한편, 이규진은 CCTV를 뒤져서 민설아의 휴대폰을 가져간 사람이 구호동이라고 이야기했다. 이규진은 구호동이 민설아와 관련된 사람이라고 추측했다. 이날 방송의 말미에 주단태가 의미심장한 미소를 보인 가운데 주단태가 민설아를 헤라팰리스 꼭대기에서 밀치는 상상이 그려져 주단태가 정말 민설아를 죽게한 범인인지 관심이 집중됐다. 
/hoisoly@osen.co.kr
[사진 : SBS월화드라마 '펜트하우스' 방송캡쳐] 
 

Copyright ⓒ 한국 최고의 스포츠 엔터테인먼트 전문 미디어 OSEN(www.osen.co.kr)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