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MK스포츠

'컬투쇼' 모모랜드 "미국 진출, 아직은 계약 했구나 정도 느낌"

김나영 입력 2020. 12. 10. 15:42

기사 도구 모음

'컬투쇼' 모모랜드가 미국 진출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신봉선이 스페셜 DJ로 참여했다.

가수 하하, 설레게, 모모랜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김태균은 "모모랜드에게 좋은 소식이 있다. 미국에 진출을 한다고 하더라. 어떻게 된거냐"라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경닷컴 MK스포츠 김나영 기자

‘컬투쇼’ 모모랜드가 미국 진출에 대해 언급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신봉선이 스페셜 DJ로 참여했다. 가수 하하, 설레게, 모모랜드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DJ 김태균은 “모모랜드에게 좋은 소식이 있다. 미국에 진출을 한다고 하더라. 어떻게 된거냐”라고 말했다.

‘컬투쇼’ 모모랜드 사진=‘컬투쇼’ 캡쳐
주이는 “좋은 기회로”라며 웃었다.

제인은 “요즘 시국이 그렇다보니까 비대면으로 하는데, 에이전시에서 저희에게 비대면으로 진행하게 일단 하게 됐다 아직 가지는 못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혜빈은 “(가지 못해서)아직은 계약을 했구나 싶다”라고 털어놓았다.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