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포츠동아

'복수해라' 윤현민, 김사랑 향한 뜨거운 복수심→의문스러운 공조? [TV북마크]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입력 2020. 11. 30. 13:36

기사 도구 모음

'복수해라' 윤현민이 한층 깊어진 연기력을 선보였다.

TV CHOSUN 토일드라마 '복수해라'에서 윤현민은 남편의 계략을 폭로하고 위기에 처한 강해라(김사랑 분)를 구해준 뒤 자신이 맡았던 사건 의뢰인들에게 짓밟힌 피해자들의 복수를 의뢰하는 변호사 차민준으로 분해 활약을 펼치고 있다.

앞서 차민준은 강해라가 이석훈(정욱 분)을 향한 복수심으로 자신이 낳지도 않은 아이를 키우고 있다고 생각했던 상황.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TV북마크] ‘복수해라’ 윤현민, 김사랑 향한 뜨거운 복수심→의문스러운 공조?

‘복수해라’ 윤현민이 한층 깊어진 연기력을 선보였다.

TV CHOSUN 토일드라마 ‘복수해라’에서 윤현민은 남편의 계략을 폭로하고 위기에 처한 강해라(김사랑 분)를 구해준 뒤 자신이 맡았던 사건 의뢰인들에게 짓밟힌 피해자들의 복수를 의뢰하는 변호사 차민준으로 분해 활약을 펼치고 있다.

극중 차민준은 겉으로는 피도 눈물도 없는 냉혈변호사로 보이나, 그 이면에는 자신으로 인해 패소한 피해자에게 죄책감을 느끼며 괴로워하는 인물이다. 과거 친 누나 차이현(박은혜 분)을 저격하는 스폰서 스캔들을 터뜨린 강해라와는 악연으로 얽힌 사이. 강해라의 폭로 이후 누나의 행방이 묘연해지자 강한 복수심에 사로잡혀 있지만, 이를 철저하게 숨기고 위기의 강해라를 도와주는 등 반전 행보를 이어가면서 극의 긴장감과 몰입도를 선사하고 있다.

차민준은 절제된 감정 뒤에 숨어 있는 복잡한 심리와 갈등을 보여주는 인물. 윤현민은 냉정으로 포장한 차민준의 분노를 섬세한 호연으로 그려내 안방극장의 호평 받고 있다.

윤현민은 감정을 읽을 수 없는 무표정한 얼굴과 차가운 말투로 냉철한 변호사의 모습을 보여주다 가도, 혼자 있을 때 흐트러지면서 다시금 복수를 다잡는 차민준의 서늘한 격분을 설득력 있는 열연으로 소화하면서 감탄을 모은다.

특히 지난 29일 방송에서는 아들 이가온(정현준 분)을 향한 강해라의 모정에 이해가 가지 않는다는 듯 바라보는 차민준의 모습을 보여주며 더욱 눈길을 끌었다. 앞서 차민준은 강해라가 이석훈(정욱 분)을 향한 복수심으로 자신이 낳지도 않은 아이를 키우고 있다고 생각했던 상황. 윤현민은 이 장면을 통해 강해라를 지켜보면서 자신도 모르게 동요가 일어나기 시작한 차민준의 변화를 차분하지만 확실하게 담아내며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동아닷컴 함나얀 기자 nayamy94@donga.com

저작권자(c)스포츠동아.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