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YTN

SM엔터 "NCT·에스파 멤버, 코로나19 검사받을 예정" (공식)

조현주 입력 2020. 11. 30. 13:04 수정 2020. 12. 01. 10:45

기사 도구 모음

그룹 NCT와 에스파 멤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는다.

30일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YTN Star에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NCT와 에스파 멤버 및 관련 스태프 코로나19 검사받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소속사는 "비토 군과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들은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본사는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방역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그룹 NCT와 에스파 멤버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는다.

30일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YTN Star에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NCT와 에스파 멤버 및 관련 스태프 코로나19 검사받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이날 '인기가요' 제작진은 "어제(29일) '인기가요'에 출연한 업텐션의 멤버 비토가 오늘 아침,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알렸다.

업텐션 소속사 티오피미디어 또한 이날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당사 소속 아티스트 업텐션 비토 군이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라며 "비토 군은 지난 29일 스케줄 종료 후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통보받아 검사를 받았고, 30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라고 했다.

소속사는 "비토 군과 동선이 겹치거나 접촉이 있었던 소속 아티스트 및 스태프, 직원들은 코로나 검사를 진행하고 있으며, 본사는 보건당국의 방침에 따라 방역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또한 "업텐션은 향후 모든 스케줄을 취소하며, 당사는 다시 한번 아티스트 관리 및 향후 코로나19 위생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확진자와 밀접 접촉자임을 인지하지 못한 상태로 방송 활동을 진행하게 되어 방송 관계자 및 관련 스태프분들에게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덧붙였다.

YTN Star 조현주 기자(jhjdhe@ytnplus.co.kr)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OSEN]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