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박선영 "독립 준비 중, 심플한 인테리어 좋아해" ('구해줘 홈즈')

입력 2020.11.22. 23:05

방송인 박선영이 독립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박선영은 "관심 있게 유심히 보는 프로그램 중 하나에 출연하게 돼서 정말 좋다. 독립을 준비 중이다. 많이 배우고 있다"라고 입을 뗐다.

방송인 박나래가 "독립을 준비하면 한창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으실 것 같다. 원하는 스타일이 있냐"고 묻자 박선영은 "나래 씨 스타일을 보면서 나는 저게 아니라고 생각했다. 심플한 것을 좋아한다"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양유진 기자] 방송인 박선영이 독립을 계획하고 있다고 밝혔다.

22일 방송된 MBC '구해줘! 홈즈'에서는 박선영, 그룹 하이라이트 멤버 윤두준-양요섭이 각각 '복팀'과 '덕팀' 인턴코디로 출격했다.

이날 박선영은 "관심 있게 유심히 보는 프로그램 중 하나에 출연하게 돼서 정말 좋다. 독립을 준비 중이다. 많이 배우고 있다"라고 입을 뗐다.

방송인 박나래가 "독립을 준비하면 한창 인테리어에 관심이 많으실 것 같다. 원하는 스타일이 있냐"고 묻자 박선영은 "나래 씨 스타일을 보면서 나는 저게 아니라고 생각했다. 심플한 것을 좋아한다"고 답해 폭소를 자아냈다.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