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동아

'미우새' 보아 이상형 "키 크고 잘생기고 친구 없는 남자"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입력 2020.11.22. 22:28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동아닷컴]
‘미우새’ 보아 이상형 “키 크고 잘생기고 친구 없는 남자”

가수 보아가 이상형을 고백했다.

22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는 데뷔 20주년을 맞은 가수 보아가 스페셜 MC로 함께했다.

이날 보아는 ‘미우새’ 멤버 가운데 이상형으로 박수홍을 꼽았다. 그는 “박수홍 오빠가 되게 버라이어티하게 살지 않나. 내 삶은 일 아니면 집이라 되게 재미없다. 내 인생에 버라이어티한 이벤트가 많이 생길 것 같다. 귀가 얇아서 여자 말도 잘 들을 것 같다”고 말했다.

실제 이상형은 어떤 사람일까. 보아는 “나에게 잘 해주고 친구가 많지 않은 사람”이라며 “김민종 오빠 같은 사람은 안 된다. 같이 있을 때도 약속 전화 오는 스타일이면 여자가 되게 외로울 것 같다. 외형적으로는 키 크고 잘생긴 남자”라고 고백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