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스포츠조선

[SC리뷰] "에이스 NO! 막귀 YES!"..'놀토' 새 멤버 태연, 혜리 빈자리 채운 특급 예능감

조지영 입력 2020.11.22. 10:17

이 구역의 역대급 막귀가 탄생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는 혜리가 떠난 자리에 새 멤버로 태연이 합류, 찐친 키와 티키타카는 물론 남다른 예능감으로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김동현과 같은 결을 보인 태연은 심상치 않은 '베프 라인'을 형성했고 붐은 "태연은 에이스가 아니었다"고 선언하며 '놀토'의 새 '막귀'를 환영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조지영 기자] 이 구역의 역대급 막귀가 탄생했다. 에이스 비주얼로 모두를 긴장케한 태연이 김동현을 능가하는 허당 매력으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 21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 '놀라운 토요일-도레미 마켓'에서는 혜리가 떠난 자리에 새 멤버로 태연이 합류, 찐친 키와 티키타카는 물론 남다른 예능감으로 확실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지난주 눈물과 웃음의 혜리 고별식이 끝난 뒤 새 멤버로 태연이 등장했다. 앞서 연예계 소문난 '놀토' 마니아로 꼽힌 태연은 2019년 8월 소녀시대 멤버 써니와 함께 게스트로 출연하며 인연을 쌓았고 이후 올해 3월 방송된 100회 특집에서 '놀토'를 빛낸 레전드로 꼽히며 출연하는 등 남다른 '놀토' 사랑을 전했다. 그는 여신 비주얼로 등장부터 시선을 강탈, 이후 비주얼과 180도 다른 '막귀'로 '놀토' 멤버들은 물론 시청자를 사로잡았다.

태연은 "내가 2010년 방영된 KBS2 예능 '승승장구'에서 토크쇼 MC를 맡았고 이후 '놀토'가 10년 만에 고정으로 맡게된 예능이다. 내가 '놀토' 100회도 같이한 찐팬인데, 팬심 반, 가족 반이라는 마음으로 열심히 임하겠다"고 남다른 포부를 전했다.

실제로 태연은 지난 100회 특집 당시 오전 녹화를 끝낸 뒤 오후 녹화를 기다리며 멤버들과 저녁 회식을 함께해 의리를 다졌다는 후문. 이에 박나래는 "태연이 술을 잘하는 편이 아니라 술을 마시고 옆 테이블에서 잠이 들었다. 매니저가 추울까봐 태연에게 패딩을 덮어줬는데 사람들이 그 곳이 패딩 존인줄 알고 패딩을 쌓아두더라. 우리는 태연이 안 보여서 갔나 싶었는데 30분 뒤에 매니저가 당황하면서 패딩 무덤에서 태연을 구했다"고 에피소드를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본격적인 문제 풀이에 나선 태연의 존재감은 더욱 빛났다. 첫 번째 문제인 걸스데이의 '링마벨'에 한해 받쓰를 보며 안심했다가 박나래 받쓰에 불안해하는 모습을 보였고 여기에 분장을 내건 호기까지 더해지며 배꼽잡는 웃음을 선사했다. 김동현과 같은 결을 보인 태연은 심상치 않은 '베프 라인'을 형성했고 붐은 "태연은 에이스가 아니었다"고 선언하며 '놀토'의 새 '막귀'를 환영했다.

절친 키와 케미도 돋보였다. 두 번째 문제 풀이 정답 메뉴인 매운짜장떡볶이를 본 태연은 키와 함께 떡볶이가 아닌 샐러드에 입맛을 다셨다. 키는 "사람들이 왜 떡볶이를 좋아하는지 모르겠다"라며 충격 발언을 이었고 유일하게 태연만이 키의 생각에 동의해 문세윤의 뒷목을 잡게 만든 것. 태연은 가까스로 성공해 맛본 매운짜장떡볶이를 먹으며 키를 향해 "너무 올라가 있을 때 눌러줘야 한다"며 찐친 바이브를 형성했고 키는 "혜리가 간다고 해서 좋아했더니 더 한 사람이 왔다"고 한숨을 쉬었다

조지영 기자 soulhn1220@sportschosun.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