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장기하의 진짜 인생론 "목표 없는 게 목표" (유퀴즈) [전일야화]

이이진 입력 2020. 11. 19. 06:10

기사 도구 모음

가수 장기하가 인생에 대한 가치관을 밝혔다.

18일 방송된 tvN '유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어쩌다'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장기하가 인생론을 공개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가수 장기하가 인생에 대한 가치관을 밝혔다.

18일 방송된 tvN '유퀴즈 온 더 블럭'에서는 '어쩌다' 특집으로 꾸며진 가운데 장기하가 인생론을 공개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장기하는 작가 데뷔 소식을 전했고, 유재석은 "오늘은 작가님으로 모셨다. 어쩌다 특집에 가장 잘 어울리는 분이다. 어쩌다 베스트셀러 작가가 됐냐"라며 궁금해했다.

이에 장기하는 "재작년까지만 해도 책을 내겠다는 생각이 없었는데 작년에 갑자기 내야겠다는 생각이 들어서 1년 동안 썼다. 생각보다 많이 사주셨다"라며 밝혔다.

유재석은 "이번에 책을 냈는데 어떤 책이냐"라며 질문했고, 장기하는 "저 자신한테 하는 이야기다. 평소에 신경 쓰는 게 사람마다 많지 않냐. 내가 많이 신경 쓰고 스트레스 받는 것 중에서 '이런 건 이러나저러나 상관없는 거 아닌가'라고 생각해 버리면 그만큼의 고민의 무게가 줄어드는 거다"라며 털어놨다.


유재석은 "책 내용을 보니까 '하고 싶은 것만 하고 산다'라고 하더라. 사람이 하고 싶은 것만 하고 살 수는 없지 않냐"라며 의아해했고, 장기하는 "어렵다고 포기할 필요는 없으니까. 남에게 피해를 주지 않는 선에서는 하기 싫은 거 안 하고 하고 싶은 것만 하겠다는 목표를 가지고 살아온 지도 10~20년 된 거 같다"라며 못박았다.

조세호는 "여유가 있으니까 하고 싶은 걸 다 할 수 있는 게 아니냐"라며 물었고, 장기하는 "여유라는 게 여러 가지가 있지 않냐. 돈도 있을 거고 시간도 있을 거고. 돈이나 시간이 주어진다고 해서 다 사람이 그럴 수 있는 거 아니다"라며 소신을 밝혔다.

이어 장기하는 "저보다 재력이 많은 분들도 얼마든지 많은데 내가 하고 싶은 거 더 한다고 생각할 때도 있다"라며 덧붙였다.


특히 장기하는 인생을 파도에 비유했고, "내가 내 의지로 무언가를 이룬다고 생각을 많이 하지만 생각해 보면 그냥 파도 위에 둥둥 떠서 파도가 이쪽으로 흘러가면 이쪽으로 흘러간다"라며 설명했다.

더 나아가 장기하는 "별일 많았지만 그 세월을 통으로 보면 그때그때에는 큰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 같은 기분도 느꼈었는데 지나고 보면 그 당시에 느꼈던 것만큼 큰일은 아닌 거 같고. '그냥 있을 법하니까 일어난 일이었다'라고 생각하는 거다. 별일 없었던 거 같다"라며 덧붙였다.

그뿐만 아니라 장기하는 '목표를 세워놓고 가는 편이냐'라는 질문에 "목표를 안 세우는 게 목표다. 뭘 하려고 하면 잘 안 되는 거 같다"라며 솔직하게 답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tvN 방송화면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