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주현미, 남편 임동신과 핑크빛 러브스토리 공개 '수줍' ('예스터데이')

입력 2020.11.07. 07:01

주현미가 남편 임동신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6일 밤 MBN 새 예능 프로그램 '인생앨범-예스터데이'(이하 '예스터데이')가 첫방송 됐다.

매주 '레전드'급 주인공을 초대해 그 사람의 인생을 음악으로 구성하는 신개념 음악 토크쇼로, 주현미가 MC이자 첫 번째 인생앨범의 주인공으로 등장했다.

지난 1988년 2년의 열애 끝에 남편 임동신과 결혼한 주현미.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김미리 기자] 주현미가 남편 임동신과의 러브스토리를 공개했다.

6일 밤 MBN 새 예능 프로그램 ‘인생앨범-예스터데이’(이하 ‘예스터데이’)가 첫방송 됐다. 매주 ‘레전드’급 주인공을 초대해 그 사람의 인생을 음악으로 구성하는 신개념 음악 토크쇼로, 주현미가 MC이자 첫 번째 인생앨범의 주인공으로 등장했다.

지난 1988년 2년의 열애 끝에 남편 임동신과 결혼한 주현미. 수줍어하며 “이제 정말 까마득하다”고 말한 주현미는 “86년에 공연단을 만들어 미주 40일 동안 순회공연을 갔다. 40일 동안 같이 다니니까 다 친형제, 자매처럼 됐다”고 밝혔다.

이어 “서울에 돌아왔다. 그때는 사진을 인화했다. 각자 카메라에 찍힌 사진을 현상해서 줘야 하지 않나. 그 과정이 있어야 하니까 어느 날 밤에 끝나고 나서 만나자고 정했다. 임동신 씨하고 저하고만 나왔더라. 아무도 안 나오고 누군가를 만나고 싶은 두 사람만 나온 것”이라고 덧붙이며 쑥스러워했다.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