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신애라 "子 출산 후 육아·산후 우울증 왔었다"('금쪽같은 내 새끼')

입력 2020.11.07. 05:42

배우 신애라가 첫 아이를 얻었을 당시의 상황을 공개했다.

6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이하 '금쪽같은 내 새끼')에서 신애라는 "첫 아이 때 육아 책 한 권 읽고 아기를 낳았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거기에 아기가 20시간 잔다고 써있었거든? 신생아가. 그런데 20시간 깨어 있는 거야. 기저귀를 갈아줘도 낑낑대고 먹여도 낑낑대고 아무것도 모르겠는 거야"라고 아들의 신생아 시절을 회상한 신애라.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배우 신애라가 첫 아이를 얻었을 당시의 상황을 공개했다.

6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요즘 육아 금쪽같은 내 새끼'(이하 '금쪽같은 내 새끼')에서 신애라는 "첫 아이 때 육아 책 한 권 읽고 아기를 낳았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거기에 아기가 20시간 잔다고 써있었거든? 신생아가. 그런데 20시간 깨어 있는 거야. 기저귀를 갈아줘도 낑낑대고 먹여도 낑낑대고 아무것도 모르겠는 거야"라고 아들의 신생아 시절을 회상한 신애라.

그는 "그래서 '아 내가 과연 얘를 잘 키울 수 있을까? 나는 좋은 엄마가 될 수 있을까? 난 아무 것도 못 하는데' 막 육아 우울증, 산후 우울증이 왔었거든"이라고 고백했다.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