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공유 "'블랙핑크 리사 이상형' 기사로 접해, 친필 사인 전했다" (연중 라이브)

노수린 입력 2020.11.07. 05:00

공유가 블랙핑크 리사에게 친필 사인을 전했다고 밝혔다.

MC는 "블랙핑크 리사가 방송(아는 형님)에서 공유가 이상형이라고 언급한 적이 있다. 알고 있냐"고 물었다.

공유는 "기사로 접했다"고 수줍게 대답했다.

공유는 서복 역으로 출연한 박보검을 언급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노수린 기자] 공유가 블랙핑크 리사에게 친필 사인을 전했다고 밝혔다.

지난 6일 KBS 2TV '연중 라이브'에는 영화 '서복'팀이 출연해 인터뷰에 임했다.

MC는 "블랙핑크 리사가 방송(아는 형님)에서 공유가 이상형이라고 언급한 적이 있다. 알고 있냐"고 물었다. 공유는 "기사로 접했다"고 수줍게 대답했다.

이어 "사인 한 장을 부탁하셔서 보내 드렸다. BTS와 더불어 블랙핑크 역시 전세계에 팬덤이 있고, 대단한 일을 하고 계신다. 애정을 가지고 제 작품을 봐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공유는 서복 역으로 출연한 박보검을 언급했다. 공유는 "박보검은 어디서든 잘 적응하는 현명한 친구"라고 말하며 "군대에서는 마음 편하게 지내다 왔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박보검의 역할에 대해서 일화를 밝혔다. 공유는 "먼저 캐스팅이 되고 나서 감독님과 '보검 씨가 작품을 하지 않으면 어떻게 하나' 고민하기도 했다"고 말했다.

영화 '서복'에 대해서는 "인류 최초의 복제 인간 서복과 시한부 인생을 살고 있는 전직 정보국 요원인 기한의 특별한 동행을 담은 영화"라고 설명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KBS 2TV 방송화면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