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아빠 돈 좀 빌려줘"..21살 딸에게 황당 요구하는 父 '경악' ('물어보살')

이송희 입력 2020. 11. 02. 07:04

기사 도구 모음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철없는 아버지 사연이 등장해 이수근과 서장훈을 분노하게 만든다.

오늘(2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85회에서는 아버지에게 돈을 빌려주고 있다는 딸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과연 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을 분노하게 만든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모으는 가운데, '무엇이든 물어보살' 85회는 오늘(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이송희 기자]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철없는 아버지 사연이 등장해 이수근과 서장훈을 분노하게 만든다. 

오늘(2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85회에서는 아버지에게 돈을 빌려주고 있다는 딸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의뢰인은 "아버지가 21살인 나에게 자꾸 돈을 빌려 달라고 하신다. 빚이 생겨서 갚아야 한다고 하더라"라고 운을 뗀다. 서장훈은 "말이 안 된다. 빚 갚는데 그 돈으로 어떻게 갚나. 진짜 이유를 아냐"라고 의아해하고, 이수근 역시 "이해가 안 간다. 대체 그 돈으로 뭐하는 걸까"라며 폭풍 질문한다.  

이에 의뢰인은 집안 사정을 털어놓는데, 집안 식구 모두를 힘들게 한 철없는 아버지의 행동들이 하나씩 공개되어 보살들의 분노를 산다. 아버지가 딸에게 보낸 문자까지 공개되자 이수근은 "이게 아빠가 할 소리이냐"라며 경악한다고. 

특히 서장훈은 "아버지도 사연이 있을 거다. 하지만 아무리 그래도 어린 딸에게 이러면 안 된다. 보통 아버지라면 못 하는 짓이다"라며 진심으로 놀랐다는 후문이다. 

과연 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을 분노하게 만든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모으는 가운데, '무엇이든 물어보살' 85회는 오늘(2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winter@xportsnews.com / 사진 = KBS Joy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