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스타뉴스

'구미호뎐' 이무기 이태리, 김범에 "조보아는 내 제물" 경고[별별TV]

이시연 기자 입력 2020.10.29. 23:29

'구미호뎐'에서 이태리와 김범이 신경전을 벌였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에서는 이무기(이태리 분)와 이랑(김범 분)이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어 이무기는 "그 여자(남지아)는 애초에 내게 바쳐진 제물이다. 곧 내 신부가 될 것"이라며 경고했고 이어 이무기는 "손님이 오고 있다. 이랑이 이연(이동욱 분)의 아킬레스건이 될지 시험해 보자"며 누군가가 오고 있다는 것을 예언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이시연 기자]
/사진= tvN 드라마 '구미호뎐' 방송 화면

'구미호뎐'에서 이태리와 김범이 신경전을 벌였다.

29일 오후 방송된 tvN 수목드라마 '구미호뎐'에서는 이무기(이태리 분)와 이랑(김범 분)이 이야기를 나누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랑은 이무기에게 "네놈 목적이 뭐든 간에 난 이제 내 페이스대로 간다. 더는 못 기다려주겠다"며 경고했고 이무기는 "나를 죽이고 싶구나. 아니면 그여자?"라고 물었다.

이어 이무기는 "그 여자(남지아)는 애초에 내게 바쳐진 제물이다. 곧 내 신부가 될 것"이라며 경고했고 이어 이무기는 "손님이 오고 있다. 이랑이 이연(이동욱 분)의 아킬레스건이 될지 시험해 보자"며 누군가가 오고 있다는 것을 예언했다.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