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신애라 "틱 증상 있던 子, 안하면 답답해 죽을 것 같다 해"(금쪽)[결정적장면]

최승혜 입력 2020.10.17. 06:00

신애라가 틱 증상이 있는 금쪽이의 사연에 공감했다.

10월 16일 방송된 채널A 육아 솔루션 예능 '요즘 육아-금쪽 같은 내 새끼'에서는 틱 증상을 가진 8살 금쪽이 사연이 공개됐다.

하지만 금쪽이는 TV를 보자 계속 눈을 깜박이는 틱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금쪽이 부모는 "5살 무렵, 아이에게 틱이 있다는 걸 알게 됐다. 시간이 지날수록 다양하게 나타나는 틱 증상 때문에 걱정이 된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최승혜 기자]

신애라가 틱 증상이 있는 금쪽이의 사연에 공감했다.

10월 16일 방송된 채널A 육아 솔루션 예능 ‘요즘 육아-금쪽 같은 내 새끼’에서는 틱 증상을 가진 8살 금쪽이 사연이 공개됐다.

이날 스튜디오에는 외동아들을 키우고 있는 부모가 출연해 아들의 틱 증상을 털어놨다. 공개된 영상에서는 엄마에게 애정 표현을 아끼지 않는 금쪽이가 등장했다. 하지만 금쪽이는 TV를 보자 계속 눈을 깜박이는 틱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했다. 금쪽이 부모는 “5살 무렵, 아이에게 틱이 있다는 걸 알게 됐다. 시간이 지날수록 다양하게 나타나는 틱 증상 때문에 걱정이 된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이를 본 오은영은 금쪽이가 보이는 행동은 틱이 맞다며 “보통 우리의 의지대로 근육을 쓰는데 틱은 의지와 무관하게 수축되거나 소리가 반복적으로 나타난다”라고 설명했다.

영상을 보던 신애라는 “보통 초등학교 입학하기 전 아이들한테 틱 증상이 많이 나타난다고 한다”며 “우리 아들도 틱이 있어서 걱정되는 마음에 병원까지 찾아갔었는데, 감사하게도 시간이 지나면서 사라졌다”고 경험담을 털어놨다. 이어 “너 틱 안 했을 때 어때?”라고 하자 “답답해서 죽을 것 같다고 하더라”며 금쪽이의 마음을 공감했다.(사진=채널A ‘금쪽 같은 내 새끼’)

뉴스엔 최승혜 csh1207@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