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박성광♥이솔이 약봉지 안치워 부부싸움, 서장훈 "이해 안돼" (동상2) [결정적장면]

유경상 입력 2020.10.13. 06:00

서장훈이 팩시트와 약봉지를 치우지 않는 박성광을 이해하지 못했다.

10월 1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박성광 이솔이는 부부 싸움했다.

이날 박성광 이솔이 부부는 아침부터 부부 싸움했다.

박성광은 아내 이솔이가 화장실 휴지를 갈아놓지 않은 데 불만을 품었고, 이솔이는 박성광에게 "약봉지 치우고, 물건 정리하고, 팩시트 치우기까지 하면 되겠다"고 꼬집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서장훈이 팩시트와 약봉지를 치우지 않는 박성광을 이해하지 못했다.

10월 12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에서 박성광 이솔이는 부부 싸움했다.

이날 박성광 이솔이 부부는 아침부터 부부 싸움했다. 박성광은 아내 이솔이가 화장실 휴지를 갈아놓지 않은 데 불만을 품었고, 이솔이는 박성광에게 “약봉지 치우고, 물건 정리하고, 팩시트 치우기까지 하면 되겠다”고 꼬집었다.

깔끔하기로 소문난 서장훈은 “이해를 못하겠다. 그 정도도 안 해준다고?”라며 의아해 했고 박성광은 “고쳐지는 과정이다”고 변명했다. 안선영은 “혼자 오래 살면 자기도 모르는 습관이 있어서 신혼 때 저런 자잘한 걸로 정말 많이 싸운다”고 거들었다.

이어 박성광은 40% 할인가로 산 수동 잔디기계 고장으로 부부가 또 갈등을 빚었다. 이솔이는 그동안 박성광이 잘못 사서 버린 생활용품들을 꼬집으며 성냈지만 곧 잔디기계를 고쳐 직접 잔디를 깎았다.

그 사이 박성광은 새우와 랍스터를 이용한 요리를 만들어 아내의 기분을 풀어주려 했지만 칼에 손을 다쳤다. 박성광은 “(이솔이가) 오빠 칼 조심해 할 때 놀라서 다쳤다”며 “잔소리하지 마”라고 한탄했고, 이솔이는 “다쳤는데 걱정하지 말까? 안 다치면 잔소리 안 하지”라고 응수했다.

그렇게 다시금 냉전을 맞은 부부는 박성광이 먼저 사과하고 식사하며 화해했다. 뒤이어 박성광 이솔이 부부는 잘 싸우는 화법에 대해 이야기하며 신혼부부의 과도기를 보여줬다. (사진=SBS ‘동상이몽2 너는 내 운명’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