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1

[Nbox] '담보' 100만 돌파..성동일·하지원 "코로나19 속 관람 감사"

윤효정 기자 입력 2020. 10. 09. 16:43

기사 도구 모음

영화 '담보'(감독 강대규)가 100만 관객을 넘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담보'는 9일 오전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담보' 티셔츠를 입고 작은 손하트까지 보내고 있는 두석 역의 성동일은 "단단히 무장하시고 극장을 찾아주신 관객 여러분의 성원 덕분에 '담보'가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정말 감사 드립니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영화 '담보' 제공© 뉴스1

(서울=뉴스1) 윤효정 기자 = 영화 '담보'(감독 강대규)가 100만 관객을 넘었다.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담보'는 9일 오전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지난 8월 중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재 확산으로 극장가가 위축 됐던 가운데, 9월 이후 개봉작 중 유일하게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다.

지난 9월29일 개봉한 '담보'는 개봉 후 쏟아지는 관객들의 호평에 힘 입어 개봉 2일째인 추석 연휴 첫 날 30일 박스오피스 1위에 올라선 이후 10월8일까지 연속 9일간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다.

이에 '담보'의 주역들이 친필 메시지를 통해 관객들에게 진심 어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담보' 티셔츠를 입고 작은 손하트까지 보내고 있는 두석 역의 성동일은 "단단히 무장하시고 극장을 찾아주신 관객 여러분의 성원 덕분에 '담보'가 누적 관객수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정말 감사 드립니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영화 '담보' 포스터© 뉴스1

어른 승이 역을 맡은 하지원은 "'담보'를 사랑해주신 100만 관객 여러분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 앞으로도 '담보' 많이 사랑해주세요"라는 메시지를 전했다.

종배 역의 김희원은 "어려운 시국에 극장을 찾아주셔서 '담보' 100만을 만들어주신 관객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 드립니다"라고 했고, 9세 승이 역의 박소이 역시 "관객 여러분 덕분에 '담보'가 100만을 돌파했대요. 정말로 감사합니다. 저 승이가 많이 보고 싶으면 우리 '담보' 영화 엄청 많이 봐주세요"라는 깜찍한 인사를 남겼다.

ichi@news1.kr

Copyright ⓒ 뉴스1코리아 www.news1.kr 무단복제 및 전재 – 재배포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