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안철수 친구 "철수 정치 그만했으면 좋겠다" 왜?('마이웨이')

입력 2020.09.29. 05:57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가 부산고등학교 동기 동창들을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 안철수는 부산고등학교 동기 동창들을 만났다.

이날 안철수 친구는 "나 개인적으로는 철수가 정치 그만했으면 좋겠다. 너무 힘드니까. 조금 힘든 정도가 아니니까"라고 고백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가 부산고등학교 동기 동창들을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 안철수는 부산고등학교 동기 동창들을 만났다.

이날 안철수 친구는 "나 개인적으로는 철수가 정치 그만했으면 좋겠다. 너무 힘드니까. 조금 힘든 정도가 아니니까"라고 고백했다.

이어 "인터넷, SNS 댓글 하나 또는 내가 하고 싶은 말을 하면 다음 날 밤사이에 누가 또 어떤 글을, 댓글을 달았나 싶어서 참 민감하게 신경이 쓰이고 우리 자그마한 소집단에서도 그러는데 사람들의 반응에서 오는 그 상처가 철수 같으면 우리의 몇 제곱일 텐데 똑같은 사람인데 상처를 왜 안 받겠냐고. 어쨌든 뭐 그걸 정신력으로 이겨내니까 참 대단한 친구지"라고 설명했다.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