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마이데일리

안철수 상계동 집 방송 최초 공개 "책이 가장 많아"('마이웨이')

입력 2020. 09. 29. 05:57

기사 도구 모음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가 서울 상계동에 위치한 집을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 안철수는 거실을 공개하며 "소파 같은 거는 25년 전 뭐 15년 전에 구입한 그 정도 가구들이다 다"라고 설명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마이데일리 = 고향미 기자] 국민의당 대표 안철수가 서울 상계동에 위치한 집을 방송 최초로 공개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 안철수는 거실을 공개하며 "소파 같은 거는 25년 전 뭐 15년 전에 구입한 그 정도 가구들이다 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주방을 공개한 후 "책장이 제일 많고. 집에는. 입구에서 올 때부터 저 책장들 여기 식탁 옆에. 여기가 원래는 그릇 놓는 곳인데 다 책 쌓아놓고 저 방에도 책장이 있고. (책 보는 걸 좋아하고) 그러다 보니까 집에 가장 많은 게 책이다"라고 털어놨다.

그리고 "근데 사실은 책을 많이 버렸다. 도저히 감당이 안 되가지고. 책들을 버릴 때 후회될 때도 많고 가슴 아플 때도 많았다. 지금 가지고 있는 책보다 더 많은 책을 버린 것 같다"고 추가해 놀라움을 안겼다.

카카오TV 오리지널

    더보기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