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단독] '원정 도박 의혹' 저격에..강성범 "도박·음주운전·마약? 다 사실무근"(인터뷰)

문지연 입력 2020.09.21. 10:21 수정 2020.09.21. 10:23

'수다맨'으로 대중에게 알려진 개그맨 강성범이 해외에서 불법 도박을 했다는 의혹에 휩싸였지만, 강성범이 이를 전면 부인했다.

최근 연예기자 출신 김용호씨는 20일 자신의 유튜브인 '연예부장'을 통해 강성범이 무대에서 사회를 보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며 강성범이 필리핀 카지노의 VIP라고 주장했다.

김용호씨의 의혹 제기에 대해서도 강성범은 유튜브를 통해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문지연 기자] '수다맨'으로 대중에게 알려진 개그맨 강성범이 해외에서 불법 도박을 했다는 의혹에 휩싸였지만, 강성범이 이를 전면 부인했다.

최근 연예기자 출신 김용호씨는 20일 자신의 유튜브인 '연예부장'을 통해 강성범이 무대에서 사회를 보고 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며 강성범이 필리핀 카지노의 VIP라고 주장했다. 김씨는 "강성범에 대한 여러 제보를 받았다. 과거 도박 전력은 물론, 다른 제보도 받고 있다"며 "오늘 한 번뿐 아니라 앞으로도 강성범과 관련한 방송을 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이에 강성범은 21일 스포츠조선과 전화 인터뷰를 통해 "어젯밤에 지인한테 이 얘기를 전해들었다. 필리핀 한인들을 많이 알아서 행사를 많이 간다. 체육대회도 가고 송년회도 가고 행사도 다니는데, 가면 숙소를 잡아준다. 호텔 세개가 뭉쳐있는 데다. 가족 여행 가기도 좋고 그런 데라서 항상 거길 잡아주는데 거기 가운데 지하에 카지노가 있고 가운데에 쇼하는 무대가 있다. 거기서 집사람과 가족 여행을 가는데 현지 가수들이 와서 쇼도 하는데, 그걸 보면서 맥주 마시면서 논다. 사람들이 본 것은 당연하다. 70%가 한국 사람이다. 그런 사람들이 봤다는 사람들이 진보 유튜브를 하니까 반대 생각을 가진 분들이 그런 얘기를 하는 거다. 그걸 가지고 제보를 받았다고 하는 거다. 내용을 봤더니 실체도 없이 제목을 그렇게 달아서 실검 1위를 만드느냐"며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어 강성범은 "'음주운전을 했다, 마약을 했다' 다 사실무근이다. 공격을 해도 있는 얘기를 갖고 해야 하는데, 못됐다는 생각이 든다. 반대의 생각이 있는 분들은 그럴 수 있는데, 없는 사실을 갖고 공격하면 나쁜 거 아니냐. 0.218%로 알코올 농도를 정확히 언급했는데 파보셔도 된다. 하지만 팔 게 없을 거다. 제 채널 댓글로도 많이 올라오더라. 마약 중독이니 이러는데 별의 것이 있다"고 말하며 재차 억울한 마음을 드러냈다.

강성범은 유튜브에서 시사 이슈 등을 다루는 콘텐츠를 제작 중이다. 현재 구독자는 20만명 이상. 김용호씨의 의혹 제기에 대해서도 강성범은 유튜브를 통해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강성범은 "오늘이나 내일 중 유튜브를 통해 전면 반박하겠다"고 강조했다.

문지연 기자 lunamoon@sportschosun.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