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단독] 펜타곤, 10월 컴백 확정..'로드투킹덤' 후 첫 복귀

백지은 입력 2020.09.17. 14:36

보이그룹 펜타곤이 10월 컴백대전에 합류한다.

펜타곤의 컴백은 2월 발표한 정규 1집 '유니버스 : 더 블랙홀' 이후 8개월 만이다.

10월은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위아이 에버글로우 이달의소녀 등 수많은 아이돌그룹이 데뷔 혹은 컴백을 선언하며 컴백대전이 예고된 바, 펜타곤이 보여줄 활약에 기대가 집중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 백지은 기자] 보이그룹 펜타곤이 10월 컴백대전에 합류한다.

복수의 관계자에 따르면 펜타곤은 10월 컴백을 확정했다. 펜타곤의 컴백은 2월 발표한 정규 1집 '유니버스 : 더 블랙홀' 이후 8개월 만이다.

펜타곤은 2016년 '고릴라'로 데뷔한 이래 '감이 오지' '예뻐 죽겠네' '빛나리' '신토불이' 등 자신들만의 개성과 가치관을 담은 완성도 높은 음악과 퍼포먼스로 꾸준한 인기를 끌어왔다.

특히 이번 앨범은 6월 종영한 Mnet '로드 투 킹덤' 이후 처음으로 발표하는 신보인 만큼 관심을 모은다.

펜타곤은 '로드 투 킹덤'에서 블락비 '베리굿', 블랙핑크 '킬 디스 러브', 몬스타엑스 '팔로우' 등으로 기존 활동 때 미처 다 보여주지 못했던 색다른 매력과 감춰왔던 끼를 대방출하며 팀의 진가를 재입증, 최종 3위를 차지한 바 있다.

더욱이 이미 TOO 베리베리 원어스 온앤오프 등 '로드 투 킹덤'에 함께 출연했던 팀들이 방송 후광 효과를 입고 컴백 활동에서 좋은 성적을 냈던 터라 펜타곤이 새롭게 써내려갈 성적에도 기대가 쏠린다.

펜타곤은 새 앨범 작업 막바지 작업에 한창이다. 10월은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위아이 에버글로우 이달의소녀 등 수많은 아이돌그룹이 데뷔 혹은 컴백을 선언하며 컴백대전이 예고된 바, 펜타곤이 보여줄 활약에 기대가 집중된다.

백지은 기자 silk781220@sportschosun.com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