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아이콘택트' 천명훈-노유민, 위기의 눈맞춤 "NRG 힘들 것 같아"

김명미 입력 2020.09.14. 10:25

채널A의 신개념 침묵 예능 '아이콘택트'에 NRG 천명훈이 출연, 오랜 팀 멤버 노유민에게 눈맞춤을 신청한다.

하지만 굳은 표정의 천명훈과 노유민은 "앞으로 저희가 NRG는...힘들 것 같아요"라고 말해 팀의 위기를 암시했다.

장수 그룹 NRG의 천명훈과 노유민에게 닥친 위기는 16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 공개된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김명미 기자]

채널A의 신개념 침묵 예능 ‘아이콘택트’에 NRG 천명훈이 출연, 오랜 팀 멤버 노유민에게 눈맞춤을 신청한다.

9월 16일 방송될 채널A ‘아이콘택트’ 예고편에서는 천명훈이 “사육당한다? 자유가 없다...노예다”라며 “방송에서는 말씀드리기가 좀 조심스럽다”라고 고민을 토로하는 모습이 공개됐다.

이어 눈맞춤방에는 상대방 노유민이 등장했고, 천명훈은 “발언권과 선택권이 없는 거잖아. 그럴 권한도 없어? 그것에 대한 불만이라고나 할까?”라고 격하게 토로했다. 이에 노유민은 곤란한 표정으로 “불만이죠”라고 답했다.

이들의 모습에 MC 하하는 자기 일처럼 흥분하며 “이건 진행이 안 되는 거야. NRG의 비전과 미래가 있는 건데...”라고 소속팀 NRG를 걱정했다. 하지만 굳은 표정의 천명훈과 노유민은 “앞으로 저희가 NRG는...힘들 것 같아요”라고 말해 팀의 위기를 암시했다.

장수 그룹 NRG의 천명훈과 노유민에게 닥친 위기는 16일 오후 9시 50분 방송되는 채널A ‘아이콘택트’에서 공개된다.(사진=채널A)

뉴스엔 김명미 mms2@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