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일반

스포츠조선

'아이콘택트' 강남 "토니안 결혼식 사회 제안 거절 후 1년간 연락 끊겨"

정유나 입력 2020.09.09. 22:34

'아이콘택트' 강남이 토니안의 결혼식 사회 제안을 거절한 사연을 전했다.

9일 방송된 채널A의 신개념 침묵 예능 '아이콘택트'에서는 약 1년 만에 재회한 토니안과 강남이 눈맞춤을 진행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포츠조선닷컴 정유나 기자] '아이콘택트' 강남이 토니안의 결혼식 사회 제안을 거절한 사연을 전했다.

9일 방송된 채널A의 신개념 침묵 예능 '아이콘택트'에서는 약 1년 만에 재회한 토니안과 강남이 눈맞춤을 진행했다.

이날 강남이 토니안에게 눈맞춤을 신청했다. 지난해 10월 전 스피드스케이팅 국가대표 이상화와 백년가약을 맺은 강남. 그는 "결혼한 지 거의 1년이 돼 가는데, 너무나 행복하게 지내고 있다"고 신혼의 달콤함을 자랑했다. 하지만 그는 "지난 1년 동안 딱 한 가지 걸리는 게 있는데, 그걸 풀고 싶어서 오늘 토니안 형에게 눈맞춤 신청을 했다"고 말했다.

이후 강남은 토니안과 멀어진 사연을 전했다. 그는 "멀어진게 저 때문이다. 저의 결혼식 때문에 멀어졌다"면서 "결혼식 한달 전에 토니 형에게 축하한다고 전화가 왔다. 형이 사회를 봐줄테니까 상화와 대화를 하고 전화해 달라고 했다. 상화도 H.O.T 의 팬이여서 좋다고 했다"며 "그런데 토니 형보다 먼저 이경규 선배님이 전화 와서 사회를 봐주겠다고 했다. 둘 중에 한분을 골라야 하는 상황이었다. 인생 최대의 고민이 시작됐다. 저로서는 대선배인 이경규 선배님이 먼저 전화를 해서 사회를 봐주겠다고 해주셔서 감사했다"고 설명했다.

하는 수 없이 이경규에게 먼저 사회봐주겠다는 연락이 왔다고 상황을 설명하고 토니안의 제안을 거절했다는 강남. 그는 "그런데 그때부터 지금까지 토니안 형에게 연락이 없다. 제 결혼식도 안왔다. 많은 생각이 교차했다. 죄송한 마음으로 지난 1년을 보냈다. 그리고 형의 제안을 거절한게 두번째여서 더 미안했다"며 "제거 먼저 다가가서 풀었어야 했는데, 저도 연락을 못했다. 제가 생각보다 소심하다. 만약에 내가 먼저 다가가면 더 도망갈 것 같았다. 마음이 불편하고 계속 형 생각밖에 안난다"고 속상한 마음을 털어놨다.

토니안은 "저도 소심한 성격이다. 제가 먼저 대화로 풀고 싶은데.. 하고 싶은 얘기를 표현을 잘 못하는 스타일이다. 사람 관계에서 오해를 만들기도 한다"고 자신의 소심한 성격에 대해 밝혔다. 이어 토니안은 "사실 결혼식 사회 제안을 먼저 한 적은 처음이다. 그만큼 가까운 사이라고 생각했다"며 "그러나 사회 제안을 거절당해서 결혼식을 안 간거는 절대 아니다. 저도 나름의 사정이 있었다"고 설명했다.

jyn2011@sportschosun.com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