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스타뉴스

금새록, '이태원' 광진 작가 영화 '카브리올레' 주연 발탁 [공식]

김미화 기자 입력 2020. 09. 07. 09:48

기사 도구 모음

배우 금새록이 영화 '카브리올레'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7일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는 금새록이 '카브리올레'에 출연한다고 알렸다.

영화 '카브리올레'는 상사에겐 깍듯이, 부하직원에겐 친절히, 일은 열심히, 사회생활을 잘하는 주인공 오지아의 이야기다.

또 영화 '암살', '밀정', '덕혜옹주' 등 여러 작품과 독립영화에서 크고 작은 역할을 맡아 차근차근 배우의 길을 걸어왔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금새록 / 사진=UL엔터테인먼트

배우 금새록이 영화 '카브리올레' 여주인공으로 캐스팅됐다.

7일 소속사 UL엔터테인먼트는 금새록이 '카브리올레'에 출연한다고 알렸다.

영화 '카브리올레'는 상사에겐 깍듯이, 부하직원에겐 친절히, 일은 열심히, 사회생활을 잘하는 주인공 오지아의 이야기다. 항상 타인과 일에 관하여 최선을 다하지만 정작 그 삶 속에 '나'는 없었다. 반동같이 찾아온 무기력함, 번아웃 증후군. 오지아는 모든 것을 뒤로하며 전재산으로 오픈카를 뽑고는 무작정 여행을 떠나버리게 된다. 금새록은 극 중 오지아로 분해 극을 이끌어 갈 예정이다.

금새록은 2018년 첫 드라마 데뷔작인 '같이 살래요'를 통해 본격적으로 얼굴을 알렸다. 또 영화 '암살', '밀정', '덕혜옹주' 등 여러 작품과 독립영화에서 크고 작은 역할을 맡아 차근차근 배우의 길을 걸어왔다. 최근 드라마 '열혈사제'에서 정의감 넘치는 열혈형사 서승아 역으로 호평을 자아내며 대세 반열에 올랐다. 자신만의 매력과 색깔 있는 연기로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넘나들며 왕성한 활동을 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의 모습이 더욱 기대되는 배우다.

'카브리올레'는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의 원작자로 잘 알려진 광진 작가가 연출 및 각본을 맡는다. 색다른 이야기로 작가로서 먼저 이름을 알린 감독과 개성 있고 참신한 젊은 배우의 만남이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9월 중 크랭크인 예정이다.

Copyrightsⓒ 스타뉴스(https://star.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