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뉴스엔

'내가 가장' 임수향, 남편 하석진 전 연인 황승언 정체 알았다 [결정적장면]

유경상 입력 2020.09.04. 06:01

임수향이 남편 하석진과 황승언의 관계를 알았다.

9월 3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 5회(극본 조현경/연출 오경훈 송연화)에서 오예지(임수향 분)는 결혼식에 찾아왔던 캐리정(황승언 분)을 알아봤다.

오예지는 남편 서진(하석진 분)의 컴퓨터에서 캐리정과 함께 찍은 다정한 사진을 발견 "뭐야? 구여친 파일이었어?"라고 혼잣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임수향이 남편 하석진과 황승언의 관계를 알았다.

9월 3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내가 가장 예뻤을 때’ 5회(극본 조현경/연출 오경훈 송연화)에서 오예지(임수향 분)는 결혼식에 찾아왔던 캐리정(황승언 분)을 알아봤다.

오예지는 남편 서진(하석진 분)의 컴퓨터에서 캐리정과 함께 찍은 다정한 사진을 발견 “뭐야? 구여친 파일이었어?”라고 혼잣말했다. 그와 함께 오예지는 결혼식을 찾아왔던 캐리정을 떠올렸다.

그 사이 서진은 캐리정이 방회장(이재용 분)과 함께 모친 김연자(박지영 분)의 사업에 개입하고 있음을 알고 찾아가 성냈고, 캐리정은 “아무리 열 받았다고 해도 굳이 여기까지 날 찾아온 건 당신 무의식이 날 원해서 그런 거 아닐까?”라며 유혹했다.

이어 캐리정은 아예 도자기를 사겠다며 서진 부친 서성곤(최종환 분)을 찾아갔고 오예지는 캐리정이 서진에게 “안 돌아와도 돼. 난 자기 반쪽이면 충분하니까”라고 말하는 걸 엿들었다. 오예지는 “거래는 이게 마지막이 됐으면 좋겠다. 남편 전여친 손님으로 대할 만큼 쿨하지 못하다. 그이와 어떤 관계였는지 안다”고 말했다.

하지만 캐리정은 “난 주문 취소할 생각 없다. 원하면 꼭 가져야 직성이 풀리거든”이라며 선전포고했고 긴장한 오예지는 남편 서진에게 “내가 당신을 행복하게 해줄 수 없다면 적어도 방해는 안 하고 싶다”며 레이싱을 허락하는 것으로 애정을 표현했다.

이후 이날 방송말미 서진이 미국에서 랠리에 참가했다가 실종되는 모습이 그려지며 새로운 전개를 예고했다. 3년째 생사가 불분명한 서진을 뒤로 하고 오예지를 향한 서환(지수 분)의 구애가 예고된 상황. 동시에 같은 랠리에 참가했던 캐리정이 서진의 행방을 알고 있을지 궁금증을 더했다. (사진=MBC ‘내가 가장 예뻤을 때’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