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타투데이

유재석·유인나·유병재·홍현희♥제이쓴, 수재민 위해 기부 '선한 영향력'[MK이슈]

신영은 입력 2020.08.04. 07:03

집중호우로 피해를 당한 수재민을 위한 연예인들의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

유인나는 갑작스런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 지원을 위해 기부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홍현희는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예기치 못한 집중호우로 전국 곳곳에 피해를 당한 수재민분들에게 작은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2000만원을 기부했음을 알렸다.

이 밖에도 많은 스타와 팬들이 기부에 동참하며 수재민 피해 복귀를 위한 마음을 전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매일경제 스타투데이 신영은 기자]

집중호우로 피해를 당한 수재민을 위한 연예인들의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이들은 선뜻 큰 돈을 내놓으며 ’선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3일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따르면, 유재석은 이날 오전 2020 수해 피해 긴급구호 캠페인에 1억원을 전달했다.

유재석은 국가적인 재난 사태가 있을 때마다, 조용하면서도 꾸준한 기부를 이어왔다. 지난 2006년 수재의연금 1000만원을 기부한 것을 시작으로 2014년 세월호 참사, 2016년 대구 서문시장 화재, 2017년 포항 지진, 2019년 강원도 산불 등 국가 재난·재해 때마다 ‘선한 영향력’을 보여줬다.

올해 초에는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1억원을 희망브리지에 기부하기도 했다. 유재석이 지금까지 희망브리지에 기부한 금액은 7억 1000만원에 이른다.

이어 유인나 역시 기부 행렬에 동참했다. 유인나는 갑작스런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 지원을 위해 기부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유인나는 지난해 청각 장애 아동들의 수술비 지원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하는 등 꾸준한 나눔을 실천 중이다.

유병재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1000만원을 기부한 사실을 알렸다. 유병재는 "힘내세요"라는 짧은 응원글을 덧붙였다.

홍현희·제이쓴 부부도 기부금을 전달했다. 홍현희는 자신의 SNS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예기치 못한 집중호우로 전국 곳곳에 피해를 당한 수재민분들에게 작은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는 글과 함께 2000만원을 기부했음을 알렸다.

이 밖에도 많은 스타와 팬들이 기부에 동참하며 수재민 피해 복귀를 위한 마음을 전하고 있다.

한편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에 따르면 수도권과 중부지방을 강타한 집중호우의 영향으로 3일 하루 동안 6명이 사망하는 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 지난 1일부터 이날까지 누적된 인명피해는 사망 12명, 실종 13명, 부상 7명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shinye@mk.co.kr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