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화제

스포츠동아

홍현희♥제이쓴, 집중호우 수재민 위해 2천만원 기부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입력 2020.08.03. 20:27 수정 2020.08.03. 20:40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집중호우 수재민을 위해 성금을 전했다.

홍현희는 3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예기치 못한 집중호우로 전국 곳곳에 피해를 당한 수재민분들에게 작은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홍현희·제이쓴 부부는 희망브리지를 통해 2000만 원을 기부했다.

이에 따라 두 사람이 낸 기부금은 이번 집중호우 수재민과 피해 복구 등에 쓰일 예정이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홍현희♥제이쓴 수재민 위해 기부금 전달

[동아닷컴] 홍현희·제이쓴 부부가 집중호우 수재민을 위해 성금을 전했다.

홍현희는 3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예기치 못한 집중호우로 전국 곳곳에 피해를 당한 수재민분들에게 작은 힘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라는 글과 사진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에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약칭 희망브리지)에 기부한 내역이 담겼다. 홍현희·제이쓴 부부는 희망브리지를 통해 2000만 원을 기부했다. 이에 따라 두 사람이 낸 기부금은 이번 집중호우 수재민과 피해 복구 등에 쓰일 예정이다.

앞서 유재석·유인나·유병재도 희망브리지를 통해 각각 1억 원, 5000만 원, 1000만 원 등을 기부했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