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박 터져요"..광희X제시, 싹쓰리&환불결성대 '꿀잼 비하인드' (라스) [전일야화]

최희재 입력 2020.07.30. 07:00

광희, 제시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그룹 싹쓰리와의 비하인드를 전했다.

2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이하 '라스')는 '노 필터 노 브레이크' 특집으로 진행, 광희, 아유미, 제시, 남윤수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싹쓰리의 수발놈으로 출연 중인 광희는 "예능을 해보니까 원한다고 되는 것도 아니고, 내가 잘해야 잘되는 거라고 생각을 했다"며 출연 전 소감을 전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최희재 기자] 광희, 제시가 '라디오스타'에 출연해 그룹 싹쓰리와의 비하인드를 전했다.

29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이하 '라스')는 '노 필터 노 브레이크' 특집으로 진행, 광희, 아유미, 제시, 남윤수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 싹쓰리의 수발놈으로 출연 중인 광희는 "예능을 해보니까 원한다고 되는 것도 아니고, 내가 잘해야 잘되는 거라고 생각을 했다"며 출연 전 소감을 전했다.

이에 김구라가 "하긴 재석이가 방송에는 가차 없다"고 답하자, 광희는 "재석이 형은 좋은 사람이다. 재석이 형 사랑해요"라고 태세를 전환하며 애정을 뽐냈다.


이어 광희는 "첫 녹화도 몰래카메라로 진행을 했었다. 회사에도 주면 하고 안 주면 안 하겠다고 하라고 했었다"며 "근데 스케줄이 바빠졌는데도 목, 금 스케줄이 비어있더라. 회사에 물어보니까 '놀면 뭐하니?' 섭외 들어올까봐 비워놨다고 하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한 번 나갔다가 오면 광고 섭외가 엄청나다. '라스'랑 다르다. '라스'는 같은 MBC니까 예의상 온 거다"라며 재치 넘치는 입담을 뽐냈다.

싹쓰리를 향한 광희의 애정을 지켜보던 지석진은 "타 방송국에서 MC 자리로 제의가 들어오면 어떡할 거냐"고 질문했다. 이에 광희는 "그럼 가야죠. 내 상황상 싹쓰리도 아닌 것 같고. 제가 촉이 있지 않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11년 만에 다시 한국활동을 재개한 아유미는 "예능 스타일도 바뀌고 사람들도 싹 바뀌었다. 11년 만에 활동하는 건데, 11년 전의 그 추억이 너무 좋았었다. 그래서 열심히 기대를 하고 왔는데 섭외가 안 들어오더라"라고 근황을 전했다.

이어 "저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심정"이라며 "'놀면 뭐하니?'에 나가고 싶다. 제가 광희랑 같은 기획산데 얘는 너무 잘나간다. 얘가 맨날 나오니까 꼴보기가 싫고 질투심이 난다"며 친분을 뽐내기도 했다.


신곡 '눈누난나'로 컴백하는 제시는 "타이틀이 계속 바뀌었었다. 심의 문제도 아니고 싸이 오빠가 계속 바꾸자고 했다"며 "생각을 해보니까, 나보다 센 누나가 나와야 할 것 같았다"며 뮤비 촬영 비하인드를 전했다.

이어 "촬영을 3일 앞두고, 효리 언니한테 DM을 보냈다. 근데 바로 하자고 하더라. 나보다 OG인, 레전드인 사람이 나오니까 그냥 완벽 그 자체였다. 정말 의리있다"고 재차 고마움을 표현했다.

또 요즘 화제를 모으고 있는 환불 원정대 결성에 대해 묻자 제시는 "너무 놀랐다. 예전에 이효리 언니랑 이은주 언니랑 TLC 같은 느낌으로 3인조를 만들려고 했었다. 그때 언니가 눈웃음 있고 포스 있는 여자들이랑 하고 싶다고 했었는데, 진짜 연락이 왔다"고 말했다.

이어 "이게 될지 안 될지는 모르겠는데, 엄정화 언니랑 DM으로 '준비하면 되는 거냐'고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이게 진짜 되면 와우다"라고 덧붙였다.

광희는 '놀면 뭐하니?' 출연 중인 근황에 대해 "마음이 더 조급해진다. 효리 누나, 재석이 형, 비 형 계시니까 제가 예능을 수월하게 즐길 것 같지만 절대 안 그런다. 박 터진다. 살기가 막 있을 정도로 다들 예능에 대한 열정이 대단하다"고 설명했다.

또 광희는 싹쓰리 이야기가 나오자 "효리 누나가 서울에서 녹화하면 바로 제주도로 돌아가시고 그랬다. 제가 뭘 많이 사는 버릇이 있는데 그때 효리 누나한테 키위를 선물했었다. 근데 누나가 SNS에 올리셔서 화제가 됐었다"고 키위 비하인드를 전했다.

이어 광희는 "효리 누나한테만 하면 미안하니까 비 형한테는 수박을 선물했었고, 재석이 형한텐 자주 한다"고 말했다. 이에 지석진은 "지호 생일 아니? 넌 멀었다"라고 답해 시청자들을 폭소케 했다.

jupiter@xportsnews.com / 사진=MBC 방송화면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