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비스' 유혜리 "형사父 몰래 데뷔 이름 바꿔, 동생 최수린은 쉬웠다"

유경상 입력 2020.07.28. 20:52

유혜리가 동생 최수린과 성이 다른 이유를 말했다.

이날 MC들은 유혜리 최수린 자매에게 "친자매인데 성이 왜?"라고 질문했고, 유혜리는 "80년대 초반에 CF 모델을 시작했는데 아버지가 완고하고 보수적이라 이름을 바꿨다"고 말했다.

동생 최수린은 "나중에는 아버지가 자랑스러워 하셨다"고 말했고, 유혜리는 "그러기까지 시간이 길었다. 가방 가져와 봐라. 오늘 뭐 먹었는지, 뭐 했는지 다 물어보셨다"고 말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유혜리가 동생 최수린과 성이 다른 이유를 말했다.

7월 28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시어머니 어벤져스, 시벤져스 4인방 김청 유혜리 최수린 곽정희가 출연했다.

이날 MC들은 유혜리 최수린 자매에게 “친자매인데 성이 왜?”라고 질문했고, 유혜리는 “80년대 초반에 CF 모델을 시작했는데 아버지가 완고하고 보수적이라 이름을 바꿨다”고 말했다.

이어 유혜리는 “그런데 식사하면서 아버지가 TV 보고 절 보셨다. 오빠들이 도와줬다. 너랑 닮았다고. 한두 달 지나고 많이 나오니까 아버지가 아셨다. 찌개와 재떨이가 날아왔다. 우리 집에서는 흔한 일이었다”고 고충을 털어놨다.

동생 최수린은 “나중에는 아버지가 자랑스러워 하셨다”고 말했고, 유혜리는 “그러기까지 시간이 길었다. 가방 가져와 봐라. 오늘 뭐 먹었는지, 뭐 했는지 다 물어보셨다”고 말했다.

김숙이 “아버지가 형사 출신이냐”고 장난스럽게 묻자 유혜리는 “진짜로 형사 출신이시다. 저는 아버지 감시 하에 연예계 입문했다. 내가 테이프를 끊어서 동생은 너무 쉽게 들어왔다”고 답했다. (사진=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