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엑스포츠뉴스

'런닝맨' 장원영 "키 더 컸다..키 얘기 요즘은 스트레스"

나금주 입력 2020. 07. 26. 17:18

기사 도구 모음

'런닝맨' 그룹 아이즈원 장원영이 키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장원영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유재석은 장원영이 등장하자 "잠깐 못 본 1년 사이에 얼마나 큰 거냐"라고 물었다.

한편편 게스트로 위키미키 도연, 러블리즈 미주, 소유, 아이즈원 장원영, (여자) 아이들 우기, 김동준이 등장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엑스포츠뉴스 나금주 기자] '런닝맨' 그룹 아이즈원 장원영이 키에 대해 언급했다.

26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장원영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유재석은 장원영이 등장하자 "잠깐 못 본 1년 사이에 얼마나 큰 거냐"라고 물었다. 장원영은 "선배님 마지막으로 뵌 후에 2~3cm는 더 큰 것 같다"라고 밝혔다. 이에 양세찬은 "장도연이 긴장해야 한다"라고 했고, 이광수가 "저도 긴장된다"라고 말하려다 유재석에게 저지당했다.

유재석은 "키 얘기 스트레스이지 않냐"라고 물었고, 장원영은 "원래는 아니었는데, 약간씩 스트레스다"라며 "아직도 크고 있냐, 더 큰 것 같다'고 하시는 게 스트레스다. (선배님이) 다 말씀하신 거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멤버들은 유재석을 타박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편 게스트로 위키미키 도연, 러블리즈 미주, 소유, 아이즈원 장원영, (여자) 아이들 우기, 김동준이 등장했다.

enter@xportsnews.com / 사진 = SBS 방송화면

저작권자 ⓒ 엑스포츠뉴스 (xportsnews.com)

포토&TV

    투표

    이 시각 추천뉴스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