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쀼의세계' 이태오=유세윤X여다경=이세미 남매였다 "다 미쳤어"

지연주 입력 2020.07.25. 20:14

'쀼의 세계'가 이태오와 여다경을 남매로 묶는 전개로 시청자를 충격에 빠뜨렸다.

안영미(지선우/김희애 분)는 유세윤(이태오/박해준 분)을 데리고 이세미(여다경/한소희 분)의 집으로 향했다.

안영미는 이세미 어머니 김미려(엄효정/김선경 분)앞에서 유세윤이 이세미와 바람 핀 사실을 폭로했다.

이세미 아버지 김준호(여병규/이경영 분)는 유세윤에게 "넌 내 아들이다"고 털어놨고, 김미려는 이세미에게 "네 아빠 따로 있다"고 고백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지연주 기자]

‘쀼의 세계’가 이태오와 여다경을 남매로 묶는 전개로 시청자를 충격에 빠뜨렸다.

7월 25일 방송된 JTBC ‘장르만 코미디’에서는 JTBC 드라마 ‘부부의 세계’ 패러디 ‘쀼의 세계’ 최종회가 공개됐다.

안영미(지선우/김희애 분)는 유세윤(이태오/박해준 분)을 데리고 이세미(여다경/한소희 분)의 집으로 향했다. 안영미는 이세미 어머니 김미려(엄효정/김선경 분)앞에서 유세윤이 이세미와 바람 핀 사실을 폭로했다. 이세미는 안영미의 뒤통수를 때렸다.

이세미 아버지 김준호(여병규/이경영 분)는 유세윤에게 “넌 내 아들이다”고 털어놨고, 김미려는 이세미에게 “네 아빠 따로 있다”고 고백했다. 이세미는 “다들 미쳤다”고 소리쳤다. 막장 드라마 같은 전개가 시청자를 폭소케 했다. (사진=JTBC ‘장르만 코미디’ 캡처)

뉴스엔 지연주 playing@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