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뉴스엔

"나 지방색 없어" 백종원, 유병재와 동향 친분 의혹 해명 '맛남' [결정적장면]

유경상 입력 2020.07.24. 06:00

백종원이 유병재와 동향이라 친해졌다는 말에 해명했다.

7월 23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여주 느타리버섯 요리연구 중에 백종원과 유병재의 고향이 화제가 됐다.

백종원은 "너 왜 남의 고향을 바꾸냐"고 말했고, 유병재는 "저 백종원 선생님 고향 근처다"고 말했다.

백종원 고향은 충남 예산, 유병재 고향은 충남 홍성.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백종원이 유병재와 동향이라 친해졌다는 말에 해명했다.

7월 23일 방송된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여주 느타리버섯 요리연구 중에 백종원과 유병재의 고향이 화제가 됐다.

이날 백종원은 여주 느타리버섯으로 부산식 비빔당면을 만들며 김동준에게 “너 고향 부산이지?”라고 물었다. 김동준은 “네”라며 비빔당면을 반가워 했고, 김희철은 “유병재도 고향이 부산이다”고 말실수했다.

백종원은 “너 왜 남의 고향을 바꾸냐”고 말했고, 유병재는 “저 백종원 선생님 고향 근처다”고 말했다. 백종원 고향은 충남 예산, 유병재 고향은 충남 홍성.

김희철은 “아, 맞다. 그래서 친해졌다고 했지?”라고 말했고, 백종원은 “나 지방색 없어”라고 해명했다. 하지만 양세형은 “처음에 병재 인사도 안 받고 관심도 안 갖다가 병재 고향 말하니까 그 때부터 돌려 앉았다”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SBS ‘맛남의 광장’ 캡처)

[뉴스엔 유경상 기자]뉴스엔 유경상 yooks@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