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뉴스엔

아이린, 본격 스크린 데뷔 "'더블패티'서 앵커지망생 역"(공식입장)

배효주 입력 2020.07.16. 09:48

레드벨벳 아이린이 배우로 스크린 데뷔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7월 16일 뉴스엔에 "아이린이 영화 '더블패티'에 앵커 지망생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첫 스크린 진출을 앞둔 아이린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아이린은 최근 레드벨벳 멤버 슬기와 함께 유닛 앨범 '몬스터'를 발매하고 활동하고 있다.

기사 제목과 주요 문장을 기반으로 자동요약한 결과입니다. 전체 맥락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본문 보기를 권장합니다.
음성 기사 옵션 조절 레이어
번역beta

Translated by kakao i

번역할 언어 선택
글자 크기 조절 레이어

[뉴스엔 배효주 기자]

레드벨벳 아이린이 배우로 스크린 데뷔한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7월 16일 뉴스엔에 "아이린이 영화 '더블패티'에 앵커 지망생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영화 '더블패티'(감독 백승환)는 청춘들의 성장기를 담은 작품으로, 곧 크랭크인을 앞두고 있다.

아이린의 연기 도전은 2016년 웹드라마 '게임회사 여직원들' 이후 처음이다. 첫 스크린 진출을 앞둔 아이린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아이린은 최근 레드벨벳 멤버 슬기와 함께 유닛 앨범 '몬스터'를 발매하고 활동하고 있다.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포토&TV

    투표

    포토로 보는 연예